맵퍼스, 자율주행차 위한 HD맵 솔루션 개발 완료

최상운 2020-08-2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전자지도 소프트웨어 전문기업 맵퍼스(대표이사 김명준)는 자율주행차의 핵심 기술로 떠오르고 있는 고정밀지도와 안정적인 데이터 전송 기술 등 HD맵 솔루션 개발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맵퍼스는 최근 의미있는 성과를 잇따라 만들어내며 자율주행차용 HD맵 시장에서 입지를 강화하고 있다. 지난 5월 쌍용차와 자율주행 시스템 개발을 위한 HD맵 솔루션 공급 계약을 체결한 데 이어 산자부가 주관하는 자율주행 핵심부품으로서의 고정밀지도 데이터 개발 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하며 기술력을 입증 받고 있다.

맵퍼스가 개발한 HD맵 솔루션은 자율주행차의 주행제어와 측위를 위해 필요한 고정밀지도 데이터와 이를 차량의 네트워크에 전송하는 기술이다. 지도 데이터는 차선과 노면 정보는 물론 도로 표지판, 신호등 등 다양한 시설물을 높은 수준의 정확도로 구축해 고도의 자율주행에 필요한 정보를 차량에 전달한다.

또한 차량의 이더넷망을 통해 자율주행 시스템이나 복합측위와 같은 부품에 맵 데이터를 전송한다. 특히 맵퍼스는 글로벌 업계 표준 규격인 ADASISv3에 따른 전송기술을 개발해 국내 정밀지도를 바탕으로 자율주행 기술을 검증하고자 하는 완성차 업계 등 다양한 사업자가 활용할 수 있는 호환성을 갖춘 HD맵 솔루션 제공이 가능하다.

최근 HD맵은 자율주행차의 핵심부품 중 하나인 '맵 센서'로 주목받고 있다. 자율주행차가 주변 환경을 인식하고 판단하는데 필요한 다양한 센서정보 중 하나로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다. 자율주행차는 카메라, 라이다, 레이다 등 하드웨어 센서를 통해 수집하는 정보를 통해 주변 상황을 판단하는데 기상 상황이나 장애물로 인해 정확도가 떨어질 수 있다. 이때 기 구축된 고정밀지도 데이터를 통해 정확도를 대폭 개선하고 사각지역 없이 주행 경로를 계획할 수 있다.

김명준 맵퍼스 대표는 "맵퍼스는 전자지도 전문성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자율주행용 맵 기술 확보를 위해 기업 역량을 집중해왔다"라며 "자율주행용 맵이 필수적인 자동차 부품 중 하나로 인식되고 있는 만큼 향후 미래차 시대를 준비하는 글로벌 자동차 업계와의 협력을 더욱 늘려나가겠다."고 밝혔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차그룹은 기계학습 및 AI 응용 연구 분야의 세계적인 전문가로 손꼽히는 미국 뉴욕대(NYU) 조경현 교수를 이달 초 자문위원으로 영입하고 협업 중이라고 밝혔다.
페라리는 최신 스페셜 버전 한정판 모델의 첫 공식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고 밝혔다.
CJ로지스틱스레이싱이 ㈜팩트코리아와 2년 연속 공식 아트워크 협약을 맺었다.
포르쉐코리아(대표 홀가 게어만)가 지난 22일, 강남구 파르나스 타워에 위치한 새로운 포르쉐코리아 오피스에서 '2021 오픈 하우스 미디어 데이'를 개최했다. 또, 타이칸과 함께 전동화 시대를 개막한 2020년의 성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의장 토마스 클라인)가 비대면 방식의 기부 문화 확산 달리기 행사 '제7회 메르세데스-벤츠 기브앤 레이스 버추얼 런(GIVE 'N RACE Virtual Run)'의 개최를 알리고 참가
2020년 국내 시장에 혜성처럼 등장한 '스코브 안데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