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교 핫 이슈] 스트릭, 씨엔티테크로부터 시드 투자 유치

이은실 2020-09-0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퍼스널 헬스 케어 기업 스트릭(STRIG)이 투자 전문 기업 씨엔티테크로부터 시드 투자를 유치했다고 지난 8월 19일 밝혔다.

스트릭은 '어떻게 누구나 쉽고 간편하게 셀프 헬스 케어를 즐길 수 있을까'라는 물리치료사 출신 오환경 대표의 고민에서 시작된 브랜드로 2019년 미국 최대 펀딩 사이트인 '킥스타터'와 '인디고고'를 통해 약 5억원의 펀딩을 유치한 바 있다.

스트릭의 대표 제품은 '스트릭 프로'로 기존 물리치료 분야에서 사용하던 'IASTM(Instrument Assisted Soft Tissue Mobilization)'으로 불리는 근막 이완 도구에 미세전류와 미세진동을 탑재해 일반인들도 쉽고 간편하게 혼자 근막 이완을 즐길 수 있도록 만들어진 마사지기다.

올해 2월 국내 정식 론칭 이후 일반 소비자는 물론이고, 운동선수 및 전문가들의 사랑을 받으며 꾸준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이뿐만 아니라 스트릭은 한국국토정보공사(LX) 사이클팀과 롯데 골프 선수단 공식 후원과 부상으로 꿈을 포기하는 스포츠 꿈나무들을 위한 기부 캠페인 등 다양한 스폰서 활동을 통해 입지를 굳히고 있다.

오환경 대표는 "이번 투자를 통해 더 다양한 고객들과의 접점 강화를 기대하고 있다"며 "스트릭만의 핵심 기술과 제품력으로 국내 시장을 넘어 글로벌 시장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스트릭은 2019년 판교 창업존에 입주한 스타트업으로, 창업존은 중소벤처기업부가 설립하고 창업진흥원·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가 운영 중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하 경과원)이 코로나19 팬데믹으로 해외시장 개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중소기업, 스타트업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 10월 14일 '2020년 해외기업 비즈니스 교류행사(2020 Gy
요즘 대세 죠르디가 아이앱 스튜디오와 만나 더욱더 '힙'한 캐릭터로 변신했다.
자율주행 기술은 크게 '인식-판단=제어' 부분으로 이루어진다. 사람의 오감에 해당하는 센서류가 인식을 담당하고, 인식한 정보를 컴퓨터와 AI가 마치 인간의 뇌처럼 체계화된 판단과정을 통해 제어부에 명령을 내림으로써
로봇은 4차산업혁명의 시대를 이끄는 핵심요소 중 하나로, 제조용 로봇에서부터 사람이 접근하기 어려운 극한환경에서 작업하는 로봇, 인간의 신체와 유사한 모습을 갖춘 휴머노이드 로봇에 이르기까지 매우 다양하다.
독일 오디오 브랜드 젠하이저가 자연스럽고 정확한 사운드의 재생으로 음향 모니터링이 필요한 녹음실에서부터 사운드를 즐기는 취미 생활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환경에서 사용하기에 좋은 헤드폰 'HD560S'를 출시한다고 23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