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넥센스피드레이싱 R300 클래스 3라운드, 김태환 핸디캡 웨이트 안고도 연승 달성!

최상운 2020-10-1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국내 모터스포츠 대회 넥센스피드레이싱이 지난 17일과 18일 양일간 강원도 태백시에 있는 태백스피드웨이(1랩=2.5km)에서 더블라운드(3&4라운드) 경기를 개최했다.

17일 3라운드, 18일 4라운드로 진행되는 이번 더블라운드는 오전 예선과 오후 결승 경기로 펼쳐지며 태백시와 함께 하는 '태백시장배 & 넥센스피드레이싱'으로 치러졌다.

엔페라 R-300 클래스 3라운드는 오버리미트&기름집닷컴의 김종철(66점)과 TEAM NUVAST의 이찬희(59점), 이명진(53점), 그리고 엑사 레이싱팀의 최은준(53점)이 근소한 차이의 포인트를 기록하고 있어 4파전 승부가 예상됐다.

17일 오전 9시 30분에 치러진 엔페라 R-300 예선전에서는 2라운드 4위를 기록했던 임형수(파워클러스터)가 1분 05초 872의 기록으로 폴 포지션을 차지했다. 이어 최은준(EXXA 레이싱팀, 1분 06초 039), 김동훈(TCR-컴퍼니, 1분 06초 111)이 그 뒤를 이었다.

2라운드 우승자인 김태환(파워클러스터)은 1분 09초 328의 기록으로 11번째 그리드에서 경기를 시작했다.

엔페라 R-300 클래스 3라운드 결승전(17일 오후 13시 25분)에서는 김태환(파워클러스터)이75kg의 핸디캡 웨이트를 안고도 2라운드에 이어 1위를 달성했다.

경기 초반에는 최은준, 김동훈, 김태환 순으로 대열을 유지하며 탐색전에 들어갔다. 7랩부터 김태환은 공격적인 드라이빙으로 2위 자리를 꿰차더니 이어진 8랩에서 최은준과 경합을 시작하며 선두 경쟁에 뛰어들었다.


10랩에서 승부수를 띄운 김태환은 코너 안쪽을 파고들며 역전에 성공했다. 12랩에서 2~3위권의 치열한 경합이 펼쳐졌다. 이재인(EXXA 레이싱팀)이 최은준을 밀어내며 2위를 차지했고, 김동훈은 5위까지 밀려났다.

김태환의 독주는 15랩부터 이어졌다. 2위인 이재인과의 격차를 벌리며 단독 선두를 유지했고, 최은준은 다시 2위로 올라섰다. 문은일도 틈새 공략에 성공하며 3위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연승을 달성한 김태환은 "경기 전부터의 별도의 작전을 계획하진 않았다. 핸디캡 웨이트 때문에 1대 정도만 열심히 추월하자고 마음을 먹었는데 여러 변수가 생기면서 운 좋게 우승을 할 수 있었다."라며 우승 소감을 밝혔다.

한편, 2020 태백시장배 & 넥센스피드레이싱의 이번 경기는 더블라운드로 진행되며 18일 4라운드가 개최될 예정이다. 또, 오후부터 진행되는 결승 경기는 네이버 스포츠와 유튜브, 카카오TV 등을 통해 생중계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미래 모빌리티 선도기업 현대트랜시스는 세계 최초로 전기차용 AWD 디스커넥터 시스템을 개발해 지난 4월부터 양산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제네시스 브랜드(이하 제네시스)가 유럽 전략 차종 'G70 슈팅 브레이크'의 이미지를 깜짝 공개했다.
제네시스는 브랜드 출범 이후 지난 9일(일)까지 국내 37만 8,999대, 해외 12만 1,192대 등 글로벌 시장에서 총 50만 191대를 판매했다고 12일 밝혔다.
포르쉐 AG(Dr. Ing. h.c. F. Porsche AG)는 자사 컴팩트 SUV 마칸의 100% 순수 전기차 프로토타입이 도로 위 내구성 테스트를 위한 모든 준비를 마쳤다고 지난 10일 밝혔다.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 시뇨라)는 지난 10일(월) 부산 공장에서 청춘드림카 전달식을 갖고 1차 선발자 35명에게 전기차 ZOE를 제공했다.
국내 최대 드론 전시회 및 컨퍼런스인 2021 드론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