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규필 페이체크 대표, "혁신 아이디어 공모전서 여러 관점 얻을 수 있었다"

이은실 2020-10-2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에이빙뉴스는 지난 15일, '제2차 혁신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에 참가한 한규필 페이체크 대표를 만나 인터뷰를 진행했다.

Q: 혁신 아이디어 공모전에 참여하게 된 계기는?
IoT솔루션 전문기업 페이체크 대표 한규필입니다. 모바일로 근태관리 서비스를 하던 중에 코로나 사태가 벌어지면서 많은 곳에서 문의가 왔습니다.

현 상황은 자사 입장에서도 새로운 변화이기 때문에, 시장조사가 부족한 상태였습니다. 이에, 많은 분들의 아이디어를 얻고자 이번 공모전에 참여하게 됐습니다.

Q: 이번 공모전에서 구매힌 아이디어는?
산업 현장에서 여러가지 문제점에 대해 어떻게 해야할지 걱정이 많았었는데, 이번 공모전을 통해 많은 아이디어를 제공받았습니다. 위험한 상황이나 사람이 직접 가기 힘든 상황에서 사람의 위치를 파악하거나 그 정보를 전달해 리스크를 줄일 수 있는 방법에 대한 아이디어들을 많이 접했고, 그 중 하나를 선택하게 됐습니다.

Q: 아이디어 구매 후 기대되는 점은?
기존에도 전문적인 아이디어는 많이 보유하고 있었지만, 현장의 니즈는 부족한 상황이었습니다. 공모전을 통해 여러 관점을 들여다보게 되었고, 이를 통해 앞으로 더 큰 그림을 그려나갈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Q: 혁신 아이디어 공모전의 효과는?
저희로서는 많은 양의 아이디어를 검토할 수 있는 기회였고요. 그중에서도 가장 현실적이고 구체적인 아이디어를 선별해 포상을 했습니다.

Q: 혁신 아이디어 공모전에 바라는 바가 있다면?
짧은 시간에 아이디어를 보고 선별해야 하는 과정이기 때문에 가능성은 충분히 많지만 후 작업을 할 수 있는 환경은 제한적입니다. 앞으로는 이러한 부분도 개선해 공모전을 발전시켜 나갔으면 좋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한편, 특허청(청장 김용래)은 10월 15일 오전 11시, 한국지식재산센터 19층 대회의실(서울시 강남구)에서 '제2차 혁신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했다. 이번 시상식에서는 공모전을 통해 제안된 아이디어에 대한 권리를 기업에 이전하는 거래계약 체결도 함께 진행됐다.

이번 공모전은 코로나 이후 중요해진 위생·방역, 친환경, 비대면 분야와 관련하여 기업들이 제품 개선이나 신제품 개발시 활용할 수 있도록 국민들로부터 참신한 아이디어를 구매하자는 취지에서 개최되었으며, 그 결과, 총 424건의 아이디어가 접수되어 최종적으로 5건의 아이디어가 거래됐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캐논코리아 비즈니스 솔루션㈜(대표이사 최세환)은 성능은 높이고 크기는 줄인 A3+ 전문가용 포토프린터 '픽스마 프로 200(PIXMA PRO 200, 이하 프로 200)'과 'imagePROGRAF PRO 300'(
스마트 월경 솔루션 플랫폼 '달채비'를 운영하고 있는 D.A.L.(디에이엘)이 지난 21일 새터민 여성을 대상으로 '제 2회 월경박람회: 건강한 월경생활 편'을 개최했다.
회사 D.A.L.(디에이엘)이 스마트 월경솔루션 플랫폼 '달채비'로 11월 19일(목), 서울 롯데 시그니엘에서 열린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청청콘' 생활소비 분야의 대상(상금 1억 2000만원)을 수상했다.
모든 산업은 선도기업과 혁신기업이 있다. 선도기업은 오랜 시간 동안 시장에서 기술을 축적하며 발전하는 과정에서 조금만 안주해도 기술경쟁의 정체가 생겨난다. 이러한 틈새를 파고 드는 기업이 혁신적인 아이디어와 기술을
판교(PangyoTechnoValley)에 자리한 IT·콘텐츠·바이오 기업들이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세계 경제가 혼란에 빠져 있는 상황에서도 국내외 시장에서 선전하며, 관련 업계 및 많은 스타트업 기업들에게 희망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