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고객 선호 사양 대폭 적용한 '2021 베뉴' 출시

최상운 2020-10-2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현대자동차가 22일 상품성을 강화한 '2021 베뉴'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2021 베뉴는 고객의 선호도를 반영하여 인기 사양을 기본화하고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개선하는 등 상품성을 강화했다.

스마트 트림(기본 트림)에 고객 선호 사양인 ▲인조가죽시트 ▲앞좌석 열선시트 ▲전동접이, LED 방향지시등이 포함된 아웃사이드 미러를 기본 적용했으며, ▲스마트스트림 IVT(무단변속기) 역시 기본화했다.

이어 주력 트림인 모던 트림은 ▲운전석 통풍시트 ▲LED 헤드램프를 기본 사양으로 적용했으며, 최상위 트림인 플럭스 트림도 ▲동승석 통풍시트를 기본화 하는 등 고객의 선호도를 충실히 반영했다.

또한, 내비게이션 무선 업데이트 기능(OTA)과 8인치 디스플레이 오디오 무선 커넥티비티 기능을 새롭게 추가해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강화했다.

여기에 반려동물용 커스터마이징 패키지도 추가했다. 이번 2021베뉴에는 야외 활동에 필요한 ▲ 컵홀더 토이(1/2열 공용) ▲목줄과 리드줄 ▲포터블 포켓과 멀티파우치 ▲일상 생활용 하네스로 이루어진 '펫 패키지3'를 신규 추가해 반려동물을 가족으로 둔 혼족들의 만족도를 높였다.

2021 베뉴 판매가격은 ▲스마트 1,662만 원(IVT, 무단변속기) ▲모던 1,861만 원 ▲플럭스(FLUX) 2,148만 원이다. (※ 개별소비세 3.5% 기준)

현대차 관계자는 "베뉴는 혼자만의 시간을 중시하는 사회 트렌드를 적극적으로 반영한 차량으로 운전자 편의성을 많이 고려했다"라며 "2021 베뉴의 개선된 주행 환경은 고객들에게 더 큰 만족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쌍용차가 신차 출시에 힘입어 내수와 수출이 동반 상승하며 올해 최초로 1만 대를 넘어섰다.
파인디지털(대표 김용훈)은 블랙박스와 룸미러 기능을 결합한 룸미러 블랙박스 '파인뷰 R2'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할리데이비슨 코리아가 최대 910만 원 상당의 혜택을 담은 12월의 월간 모듬 프로모션과 겨울철 안전한 차량 관리를 위한 '윈터 스토리지' 프로그램을 실시한다.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는 오는 12월 31일까지 추운 겨울을 대비해 엔진 관리 용품을 할인해주는 오토솔루션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시트로엥(CITROËN)이 2일 국내 최대 온라인 쇼핑 플랫폼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입점을 기념해 이달 말까지 특별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