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체코 스코다社에 OE 공급 확대한다

최상운 2020-10-2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금호타이어(대표 전대진)는 체코의 대표적인 자동차 기업인 스코다(ŠKODA)의 준중형 간판모델이자 베스트셀러인 옥타비아(Octavia)와 콤팩트 크로스오버 카미크(Kamiq)에 OE(신차용 타이어, 205/60R16 ECSTA PS71)를 공급한다고 밝혔다.

금호타이어는 옥타비아에는 올해 5월부터 공급 중이며 카미크에는 내년 1월부터 공급할 예정이다.

스코다는 1895년 설립되어 자전거 제조에서 출발한, 세계에서 가장 역사가 오래된 자동차 기업 가운데 하나로 4세대 옥타비아는 연간 40만대 이상 판매되는 스코다의 주력모델로 1959년 최초 출시 71년 단종되었다가 1996년 재출시 후 체코 국민차로 불릴 정도로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지난해 독일내 판매량 8위에 이를 정도로 체코 외에 유럽과 중국에서도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카미크는 스코다의 SUV 라인업 확대 정책에 따라 지난 2018년 북경 모터쇼에서 처음 공개된 컴팩트 크로스오버로서 최근 소형 SUV 인기 흐름에 편승해 스코다의 차세대 주자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카미크는 도심형 컴팩트 SUV임에도 실용적이고 넉넉한 공간을 제공하며 와이드한 디스플래이 패널을 바탕으로 다양한 미디어 및 정보 기능과 함께 전방 충돌방지, 차선유지 보조장치 등 다양한 안전 및 편의사양까지 제공한다.

엑스타 PS71은 고성능 프리미엄 스포츠 UHP 타이어로서 뛰어난 핸들링과 고속 주행 안정성을 구현함과 동시에 마일리지 성능을 강화하는 한편 기존모델인 '엑스타 LE Sport'의 최대 강점인 젖은 노면에서의 제동성능도 그대로 유지했다. 또한 견고한 블록 강성 설계, 벨트(Belt, 트레드와 카카스 사이 보강재)와 비드(Bead, 사이드월과 휠이 만나는 부분) 내구력 강화를 통해 민첩하고 정교한 핸들링 성능을 구현했으며, 각 리브(원주 방향을 따라 여러 개 홈이 있는 형태)별 최적 형상 설계를 통해 안정된 고속 주행이 가능하다.

사이드월(타이어 옆면)과 트레드(타이어 바닥면)에는 모터스포츠의 깃발을 연상시키는 플래그 아이콘을 적용하여 고성능 스포츠 제품의 이미지를 각인시켰다. 이 제품은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 중 하나인 iF 디자인 어워드(iF Design Award 2017)에서 본상을 수상하며 디자인 우수성도 검증 받았다. 엑스타 PS71 준 중형/중형 세단부터 대형 세단까지 총 44개 규격으로 라인업을 갖추었다.

김인수 금호타이어 OE영업담당 상무는 "스코다의 4세대 옥타비아와 카미크 OE 공급은 유럽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는 차종과 앞으로의 활약이 더 기대되는 차종에 대한 공급이어서 큰 의미가 있다"라며, "특히 스코다가 메인 스폰서로 후원 중인 지역 소재 축구 클럽, FK 믈라다 볼레슬라프(Mlada Boleslav)에 금호타이어도 후원하고 있어 이러한 공통분모까지 더해 앞으로도 상호간에 더 돈독한 파트너십을 키워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파인디지털(대표 김용훈)이 한화손해보험과 '파인뷰 홈 블랙박스 안심보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쌍용차의 플래그십 대형 SUV '올 뉴 렉스턴'이 풀 체인지급 변화로 다시 돌아왔다.
소형차 브랜드 MINI의 공식 딜러사인 동성모터스가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에 MINI 창원 전시장을 리뉴얼 오픈했다.
쌍용자동차는 어린이 보호구역 내 교통사고를 예방하고 안전한 지역사회 만들기에 동참하기 위해 어린이 교통안전 캠페인을 실시했다고 27일 밝혔다.
폭스바겐이 첫 번째 순수 전기 SUV인 ID.4의 섀시 사양을 공개했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