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콘셉트카 '프로페시', 국내차 최초 레드닷 어워드 디자인 콘셉트 분야 최우수상 수상

최상운 2020-10-2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사진설명 : 전기차 콘셉트카 '프로페시')

현대차는 독일 노르트하인 베스트팔렌 디자인센터(Design Zentrum Nordhein Westfalen)가 주관하는 '2020 레드닷 어워드(2020 RedDot Award)'의 디자인 콘셉트(Design Concept) 분야 모빌리티ᆞ수송(Mobility & Transportation) 부문에서 전기차 콘셉트카 '프로페시'가 최우수상(Best of the Best)을, 전기차 콘셉트카 '45'와 수소전용 대형트럭 콘셉트카 '넵튠'이 본상(Winner)을 각각 수상했다고 23일 밝혔다.

1955년 시작된 레드닷 어워드는 iF, IDEA 디자인상과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 중 하나로 평가받고 있으며 매년 제품 디자인, 브랜드·커뮤니케이션, 디자인 콘셉트 3개 분야로 나눠 공모전을 통해 각 부문 수상작을 발표하고 있다.

올해 디자인 콘셉트 분야에서는 20여 명의 국제적인 전문가들이 총 4,170개 출품작을 대상으로 혁신도, 현실화 가능성, 기능성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최우수상 41개 작품과 본상 188개 작품을 선정했다.

현대차는 이번에 프로페시로 최우수상을 받으며 한국차 브랜드 최초 레드닷 어워드 디자인 콘셉트 분야 최우수상 수상이라는 영예를 안게 됐다.

지난 3월 공개된 전기차 콘셉트카 프로페시는 '예언'을 뜻하는 차명처럼 현대차 디자인 철학인 '센슈어스 스포티니스(Sensuous Sportiness)'를 바탕으로 미래 전기차 디자인의 방향성을 제시한다.

공기 역학을 고려해 매끈하게 다듬어 아름다움과 기능이 조화를 이룬 차체를 바탕으로 긴 휠베이스(바퀴와 바퀴 사이의 거리)와 짧은 전ᆞ후방 오버행(바퀴 중심에서 차체 끝까지의 거리)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사진 설명 : 전기차 콘셉트카 '45')

지난해 독일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처음 선보인 콘셉트카 45는 1970년대 항공기 디자인에서 영감을 받은 모노코크 방식의 차체를 통해 공기 역학과 경량화를 구현했으며 직선적이고 힘찬 선을 바탕이 어우러진 외관으로 다이아몬드 형태의 인상을 주는 것이 특징이다.

이번 수상으로 콘셉트카 45는 지난 2월 '2020 iF 디자인상' 제품 디자인(Product Design) 분야 수송 디자인(Automobiles/Vehicles) 부문 본상(Winner), 9월 '2020 IDEA 디자인상' 자동차ㆍ운송(Automotive & Transportation) 부문 동상에 이어 세계 3대 디자인상을 모두 받는 쾌거를 달성했다.

(사진 설명 : 수소전용 대형트럭 콘셉트카 '넵튠')

지난해 10월 '2019 북미 상용 전시회'에서 공개된 현대차의 첫 수소전용 대형트럭 콘셉트카 넵튠은 둥근 형태의 전면부와 수소전기 트럭에 특화된 독창적인 차체가 특징이다.

20세기 초 기계·기술의 발전과 대담한 디자인을 상징하는 1930년대 뉴욕 중앙철도 기관차에서 영감을 받은 넵튠의 디자인은 미래 친환경 상용차 시대로의 전환과 수소 에너지 모빌리티 실현을 선도하겠다는 현대차의 의지가 담겨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기능성과 심미성이 완벽한 균형을 이룬 디자인을 뜻하는 센슈어스 스포티니스를 바탕으로 사람과 자동차 간의 감성적인 연결고리를 만들고자 했다"며 "앞으로 현대차는 아이오닉 브랜드와 차세대 수소전기 기술로 글로벌 친환경차 산업의 리더로서 고객들에게 새로운 가치를 전달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현대차는 세계 최대규모의 디자인 혁신 기관인 미국 디자인경영연구소(Design Management Institute, 이하 DMI)에서 주관하는 '디자인 가치상(Winner)'을 받아 '디자인 전략'으로 처음 디자인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DMI는 디자인이 창출하는 심미, 문화, 사회, 경제적 효과를 종합 평가해 매년 디자인 가치상을 선정하는데 현대차는 '센슈어스 스포티니스'와 '현대 룩'(Sensuous Sportiness & Hyundai Look)이라는 디자인 정체성을 형성하고 이를 일관성 있게 고객과 소통한 점을 인정받았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쌍용차가 신차 출시에 힘입어 내수와 수출이 동반 상승하며 올해 최초로 1만 대를 넘어섰다.
파인디지털(대표 김용훈)은 블랙박스와 룸미러 기능을 결합한 룸미러 블랙박스 '파인뷰 R2'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할리데이비슨 코리아가 최대 910만 원 상당의 혜택을 담은 12월의 월간 모듬 프로모션과 겨울철 안전한 차량 관리를 위한 '윈터 스토리지' 프로그램을 실시한다.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는 오는 12월 31일까지 추운 겨울을 대비해 엔진 관리 용품을 할인해주는 오토솔루션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시트로엥(CITROËN)이 2일 국내 최대 온라인 쇼핑 플랫폼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입점을 기념해 이달 말까지 특별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