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듀얼 퓨얼 인젝션 적용한 '더 뉴 싼타페 가솔린' 사전계약 실시

최상운 2020-10-3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현대차가 '더 뉴 싼타페' 가솔린 2.5 터보 모델의 사전계약을 오는 11월 2일부터 실시한다.

지난 7월 판매를 시작한 디젤 2.2 모델은 차세대 플랫폼 기반 고강성 경량 차체와 첨단 안전 신기술을 바탕으로 활용도 높은 공간과 우수한 안전성을 갖춰 고객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현대차는 가솔린 모델을 디젤 모델과 같은 사양으로 구성한 '프리미엄', '프레스티지', '캘리그래피' 3가지 트림으로 운영한다.

트림별 가격은 ▲프리미엄 2,975만 원 ▲프레스티지 3,367만 원 ▲캘리그래피 3,839만 원으로 디젤 모델의 동일 트림보다 각각 147만 원 낮게 책정됐다. (※ 개별소비세 3.5% 기준)

가솔린 모델은 '스마트스트림 가솔린 2.5 터보' 엔진으로 최고출력 281마력(PS), 최대토크 43.0kgf·m의 힘을 발휘하고 우수한 변속 직결감 및 응답성을 갖춘 '스마트스트림 습식 8DCT(듀얼 클러치 변속기)'를 통해 즐거운 운전 경험을 제공한다.

특히 이 엔진은 차량 주행 조건에 따라 연료를 효율적으로 분사하는 '듀얼 퓨얼 인젝션(Dual Fuel Injection)' 시스템을 적용해 기존 싼타페 가솔린 2.0 터보 모델 대비 약 14% 개선된 10.8km/ℓ의 연료소비효율(연비)을 달성했다. (※ 5인승, 2WD, 18인치 휠, 복합연비 기준)

한편 현대차는 사전계약이 시작되는 11월 2일(월)부터 고성능 감성을 더해주는 'N 퍼포먼스 파츠(N Performance parts)'와 편의·레저 전용 개인화 상품(H Genuine Accessories)을 함께 출시한다고 밝혔다.

N 퍼포먼스 파츠는 ▲디젤 모델 전용 '듀얼 머플러(좌ㆍ우 배기구)' ▲알루미늄 모노블록 4피스톤 브레이크ᆞ20인치 경량휠 패키지(리얼 카본 휠캡 적용) ▲N 퍼포먼스 서스펜션 등으로 구성돼 한 층 더 역동적인 디자인과 주행성능으로 운전의 즐거움을 더한다.

이와 더불어 ▲1열 동승석 시트 뒤에 설치해 실내에 깨끗한 공기를 공급해주는 '빌트인(Built-in) 공기 청정기' ▲운전대 아래 위치해 작동 시 운전자의 다리를 따뜻하게 해주는 '적외선 무릎 워머(Warmer)' 등을 추가 운영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DS 오토모빌(이하 DS)이 12월 한 달간 DS 3 크로스백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12개월 할부금을 전액 면제하는 올해 최대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는 구독형 차량 관리 서비스 패키지인 'BMW 프라임'을 사전 오픈한다고 3일 밝혔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는 11월 수입 승용차 신규등록대수가 10월 2만 4,257대 보다 13.1% 증가, 2019년 11월 2만 5,514대 보다 7.5% 증가한 2만 7,436대로 집계됐으며 2020년 1
㈜불스원이 지난 11월 25일부터 12월 1일까지 남녀 운전자 1,920명을 대상으로 '겨울철 차량 실내 공기 관리 현황' 설문 조사를 진행한 결과, 응답자의 약 78%가 차량 실내 공기 관리에 '차량용 공기청정기'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대표 로빈 콜건)가 고객의 안전한 겨울 주행을 위해 12월 7일부터 12월 31일까지 '2020 재규어 랜드로버 동계 서비스 캠페인'을 진행한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