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교 이슈] 네이버랩스, 글로벌 기계기술 포럼서 전세계 로봇 연구 리드할 기술 성과 공개

이은실 2020-11-1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 사람의 섬세한 힘 조절 능력까지 학습할 수 있게 진화한 앰비덱스 "'운동지능' 첫 구현한 한국 로봇 기술, 글로벌 리드할 수 있을 것"
- 네이버 클라우드로 움직이는 배달 특화 실내자율주행로봇 '어라운드D'도 공개… 제2사옥 누빈다

네이버랩스가 한국기계연구원KIMM 주최 '2020 글로벌 기계기술 포럼'에서 사람의 운동지능까지 학습 가능해진, 더욱 고도화한 로봇 기술 연구 성과를 공개했다.

이날 포럼은 세계적인 로봇 전문가들과 함께 코로나 확산 속 일상의 변화를 이끌어 낼 다양한 로봇기술을 조망하기 위해 마련됐다. 연사로 나선 석상옥 네이버랩스 대표는 이 자리에서 SW·HW적으로 한 단계 진일보한 로봇팔 앰비덱스와 실내 자율주행 로봇 플랫폼 '어라운드'의 새로운 버전을 공개했다.

'운동지능' 첫 구현한 앰비덱스… 섬세한 근육 움직임에 따른 '힘 제어'까지 학습한다
외형적 진화도… 허리, 손 달고 로봇팔에서 '로봇'으로 한 걸음 더

발표의 하이라이트는 진화를 거듭 중인 '앰비덱스'다. 가장 큰 변화는 사람의 복잡하고 비정형적인 움직임까지 데이터화해 학습할 수 있게 된 학습Learning 능력, 일명 '운동지능'을 갖추게 됐다는 것에 있다. 석상옥 대표는 "큰 도전과제였던 '운동지능(참고1)'을 실제 구현한 첫 사례로, 한국의 로봇 기술이 전세계 로봇 연구를 한 단계 더 진보시킬 단초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네이버랩스는 이를 위해 사람의 섬세한 힘 제어 능력을 로봇이 학습할 수 있는 데이터 형태로 추출할 수 있도록 앰비덱스 전용 햅틱 디바이스(참고2)를 자체 개발했다. 사람과 동일한 크기를 가진 이 전용 햅틱 디바이스는 ▲사람의 팔과 같은 7자유도 ▲사람과 로봇 양방향으로 힘이 전달되는 원격 제어Bilateral Teleoperation 등의 특징을 바탕으로 사람이 직접 수행한 데모 모션(움직임)으로부터 세심한 힘/위치 조절 데이터를 인식한 뒤, 로봇의 학습 데이터로 활용한다.

전용 햅틱디바이스로 사람의 힘/위치 조절 능력을 학습 중인 앰비덱스

이어 그는 "햅틱 디바이스와 강화학습 등으로 로봇을 학습시키는 방식은 단 하나의 데모를 통해서도 사람의 개입 없이 로봇 스스로 의도에 맞는 작업 수행이 가능할 정도로 정확도와 효율이 뛰어나다"고 덧붙였다. 또 이번에 공개한 앰비덱스에는 허리부가 추가되어 작업 반경이 더욱 확장되었고, 센서헤드로 대상을 인식할 수 있으며, 파지 방법을 다양하게 바꿀 수 있는 로봇손 'BLT 그리퍼(참고4)'도 장착됐다.


앰비덱스의 운동지능(physical intelligence) 구현 도식

배달 최적화한 실내 자율주행로봇 AROUND 시리즈 4번째 버전 'D' 공개… "제2사옥 누빌 것"
석 대표는 자율주행 로봇 어라운드AROUND 시리즈의 4번째 모델로, 딜리버리에 특화된 '어라운드D'도 공개했다. 기존 모델처럼 고가의 라이다LiDAR 센서 없이도 비전Vision 기술과 강화학습 기반의 자연스러운 자율주행이 가능하며, 직전 모델 어라운드C에 적용된 '게이즈gaze' 인터페이스를 통해 이동 및 서비스 과정에서 로봇이 사람과 직관적인 인터랙션이 가능하도록 설계했다.

석 대표는 "어라운드D 역시 네이버 클라우드가 로봇의 두뇌 역할을 대신하는 브레인리스 로봇 기술이 적용됐으며, 현재 로봇 친화형 빌딩으로 건축 중인 네이버 제2사옥에서 사용될 로봇들 중 하나가 될 것"이라며 "어라운드제로라는 HW/SW 기본 플랫폼에 다양한 서비스 어플리케이션을 추가할 수 있도록 설계해 확장성이 큰 만큼, 앞으로 더 다양한 서비스 로봇들을 선보여 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네이버랩스 AROUND D

마지막으로 석 대표는 "네이버의 로봇 연구는 로봇들이 이동하면서 실제 서비스를 제공할 실내·외 및 도로 공간들에 대한 고정밀 지도 연구부터 시작해, 클라우드 기반의 로봇 제어 시스템, 나아가 사람의 운동지능을 학습하는 태스크러닝 도구 개발에까지 이르렀다"며 "언택트 시대 더욱 주목받고 있는 로봇이 일상 공간에 들어오기 위해서는 로봇을 둘러싼 환경, 그리고 공존의 대상인 사람에 대한 연구가 더 필요하다"고 강조하며 발표를 마무리했다.

한편, 네이버는 오는 25일부터 27일까지 진행되는 국내 최대 개발자 컨퍼런스 DEVIEW2020에서 언택트 시대 SME-창작자-사용자의 '연결'을 지탱하는 기술부터, 현재 건축 중인 제2사옥에서부터 구현될 다양한 네이버의 미래첨단기술들에 대한 연구 경험들을 공유할 예정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광명경기문화창조허브가 진행하는 '해외 네트워킹 및 판로지원 사업'에 참가한 다례는 스마트 IOT 공기 플랫폼 '아라움(ARAUM)'을 소개했다.
기술 하나만 있어도 먹고 산다는 옛 어른들의 말씀은 틀린 것으로 알았다. 요새 더코드의 행보를 보면 역시 어른들의 말씀은 틀리지 않았다는 생각이 든다.
킹스톤 테크놀로지(Kingston Technology)의 하이엔드 게이밍 기어 브랜드 하이퍼엑스(HyperX)가 온라인 게임 리그오브레전드 선수단 DRX와 공식 파트너십을 연장한다고 2일 밝혔다.
한국안광학산업진흥원이 안경업계의 내수 활성화와 매출액 증진을 위해 '브랜드 아이웨어 수주회 in 서울'을 오늘(2일) 개최했다. 행사는 서울에 위치한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5층 그랜드볼룸에서 2일부터 3
한국엡손(주)(이하 엡손)이 전기, 전자, 자동차 산업의 제조 공정 시스템 내에서 물류 이송 효율을 높여줄 6축 로봇 'VT6-DC'를 오는 16일 출시 예정이라고 밝혔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