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코리아, 루프 19초 만에 개폐 가능한 신형 '911 타르가' 국내 출시… 판매 가격은?

최상운 2020-12-1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사진설명 : 왼쪽부터 포르쉐 신형 911 타르가 4S, 타르가 4, △제공-포르쉐코리아)

포르쉐코리아(대표 홀가 게어만)가 911의 스타일 아이콘 신형 '911 타르가' 라인업을 새롭게 공개한다.

이번에 출시되는 제품은 '타르가 4S', '타르가 4', 그리고 헤리티지 디자인 요소에 최첨단 혁신 기술을 반영한 '타르가 4S 헤리티지 디자인 에디션'까지 총 3종이다.

'타르가 4S', '타르가 4', '타르가 4S 헤리티지 디자인 에디션'의 911 타르가 라인은 혁신적인 자동화 루프 시스템은 물론, 와이드 타르가 롤 바와 프런트 시트 위 이동식 루프 섹션, 랩어라운드형 리어 윈도우 등 1965년형 오리지널 타르가 특유의 특징을 그대로 계승한다. 루프는 19초 만에 개폐 가능하다.

3리터 6기통 트윈 터보차저 박서 엔진을 탑재한 '911 타르가 4S'와 '911 타르가 4S 헤리티지 디자인 에디션'은 최고출력 458마력(PS)을 발휘하며, 정지상태에서 100km/h까지 가속하는데 스포츠 크로노 패키지 탑재 시(911 타르가 4S 헤리티지 디자인 에디션 기본 탑재) 단 3.6초가 소요된다. 최고출력 392마력(PS)의 '911 타르가 4'는 스포츠 크로노 패키지 탑재 시 정지상태에서 100km/h까지 가속하는데 4.2초가 소요된다. 최고속도는 '타르가 4S'와 '타르가 4S 헤리티지 디자인 에디션'이 304km/h, '타르가 4'가 289km/h다.

911 타르가 라인은 8단 듀얼 클러치 변속기(PDK)와 지능형 사륜구동 포르쉐 트랙션 매니지먼트(PTM)를 기본 사양으로 장착해 강력한 주행의 즐거움을 선사한다. 911 타르가 모델 최초로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을 지원하며, 지상고를 높일 수 있는 프런트 액슬 리프팅 시스템을 옵션으로 제공해 일상에서의 주행 편의성도 높였다.

섀시는 전자식 제어 가변 댐핑 시스템 포르쉐 액티브 서스펜션 매니지먼트(PASM)가 기본 사양으로 적용된다. '타르가 4S'에는 '타르가 4'에서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는 완전 가변 토크 배분 장치인 전자식 리어 디퍼렌셜 록을 포함한 포르쉐 토크 벡터링 플러스(PTV Plus)가 기본 탑재된다. 다른 8세대 911과 마찬가지로 타르가 모델 역시 포르쉐 웻(Wet) 모드를 기본 사양으로 장착해 젖은 노면에서 주행 안전성을 높였다.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우아하고 화려한 디자인의 외관은 992 모델 세대의 디자인 요소를 그대로 반영한다. 이전 세대에 비해 전면의 휠 하우징이 더 뚜렷해졌으며, LED 헤드라이트 사이의 보닛은 오리지널 911 디자인을 연상시킨다. 후면은 더 넓고 확장된 리어 스포일러와 매끄럽게 통합된 우아한 라이트 바가 디자인을 완성한다.

(사진설명 : 포르쉐 신형 911 타르가 4S 인테리어 △제공-포르쉐코리아)

인테리어는 911 카레라 모델을 연상시키며, 1970년대 911 모델에서 영감을 받은 오목한 계기판의 대시보드는 선명하고 직선으로 길게 이어지는 디자인이 특징이다. 포르쉐 전형의 센트럴 타코미터는 두 개의 얇고 프레임이 없는 형태의 디스플레이로 더욱 확장된 정보를 운전자에게 제공한다.

포르쉐 헤리티지 디자인 전략의 4개 컬렉션 중 가장 먼저 선보이는 '911 타르가 4S 헤리티지 디자인 에디션'은 1950년대부터 1960년대 초반까지의 디자인 요소를 재해석한 모델이다.

체리 메탈릭(Cherry Metallic) 전용 컬러와 함께 추가 4종의 외관 컬러를 제공하는 '911 타르가 4S 헤리티지 디자인 에디션'은 골드 로고와 어우러져 진정한 1950년대 스타일을 자아낸다. 스타일리시하고 상징적인 리버리(Livery)와 포르쉐의 초기 모터스포츠 역사를 연상시키는 프런트 윙의 스피어(spear) 그래픽 요소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차량 후면 엔진 리드 그릴의 포르쉐 헤리티지 배지는 포르쉐 356의 10만km 주행 달성을 기념한다.

또한, 전통 문장과 현대적 해석의 조화로 우아한 리어 디자인이 특징이다. 보닛 위 1963 포르쉐 크레스트, 스티어링 휠, 휠 센터 및 차량 키는 과거와 현재의 연결성을 더욱 부각한다. 헤드레스트와 키 파우치 역시 역사적 디자인 요소이며, 기본 사양의 20/21인치 카레라 익스클루시브 디자인 휠과 블랙 컬러 마감의 클래식 브레이크 캘리퍼가 장착된다.

인테리어는 아타카마 베이지(Atacama Beige) 컬러 OLEA 클럽 가죽과 함께, 보르도 레드(Bordeaux Red) 또는 블랙 컬러 가죽을 조합한 익스클루시브 투 톤 가죽으로 헤리티지 디자인을 반영한다. 시트와 도어 트림에 적용된 코듀로이는 포르쉐 356에 사용된 소재로, 1950년대의 시대정신과 트렌드를 떠올리게 한다. 그린(Green) 빛이 감도는 클래식 타코미터 및 스톱워치는 초극세사 패브릭 소재의 루프라이너, 익스클루시브 매뉴팩처 가죽 트림과 함께 감성적인 콘셉트를 부여하며, 대시보드 트림 패널의 메탈 배지에는 한정판 에디션 넘버가 새겨진다. 이 밖에도 포르쉐 디자인은 제품 구매자 전용의 럭셔리 크로노그래프를 한정판으로 제작한다. 포르쉐 익스클루시브 매뉴팩처를 통해 코드 네임에 맞춰 992대 한정 생산되는 스페셜 에디션의 인테리어 요소는 헤리티지 디자인 패키지로 모든 현행 911 모델에도 이용 가능하다.

신형 '911 타르가 4S', '911 타르가 4', '911 타르가 4S 헤리티지 디자인 에디션'의 국내 판매 가격은 각각 1억 8,960만 원, 1억 7,270만 원, 2억 4,070만 원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차그룹은 15일 중국 광둥성 광저우시에서 광저우개발구 정부와 수소연료전지시스템 생산∙판매법인 설립을 위한 투자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기아는 15일 유튜브와 글로벌 브랜드 웹사이트를 통해 '뉴 기아 브랜드 쇼케이스(New Kia Brand Showcase)'를 열고, 새로운 브랜드 지향점과 지속 가능한 모빌리티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한 구체적인 미래
르노 그룹(CEO 루카 데 메오)이 지난 14일(프랑스 현지 시각 기준) 경쟁력 강화를 위해 수익성을 중심으로 경영 전략을 전환하는 그룹의 새로운 경영전략안 '르놀루션(Renaulution)'을 공개했다.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는 관계사인 '알씨아이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대표이사 프랑크말로셰, 이하 RCI 코리아)'가 차량 계약 후 대출 약정을 100% 비대면으로 진행할 수 있도록 '르노파이낸스(Renaul
할리데이비슨은 약 1만 2,000여명의 라이더들과 함께 2021년의 시작을 알린 제 1회 아시아 버추얼 호그 랠리(1st AEM Virtual H.O.G.™ Rally, 이하 호그 랠리)를 성황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