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 그룹 루카 데 메오 CEO, '르놀루션' 전략 발표... 수익성 중심 경영 전략 전환

최상운 2021-01-1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사진설명 : 르노 그룹 루카 데 메오 CEO, △제공-르노삼성자동차)

르노 그룹(CEO 루카 데 메오)이 지난 14일(프랑스 현지 시각 기준) 경쟁력 강화를 위해 수익성을 중심으로 경영 전략을 전환하는 그룹의 새로운 경영전략안 '르놀루션(Renaulution)'을 공개했다.

르노 그룹의 이번 경영전략안은 기존 시장점유율 및 판매량 중심에서 탈피해, 앞으로 수익성, 현금 창출, 투자 효과 등의 가치 창출에 집중하는 조직으로 변화한다는 것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이를 위한 르놀루션(Renaulution) 경영 전략안은 소생(Resurrection), 혁신(Renovation), 변혁(Revolution) 등 3단계로 구성됐다.

또, 르놀루션(Renaulution)의 내용은 그룹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지난 2020년 5월 발표된 고정비 비용 절감안을 담은 2o22 Plan에서 더 나아가, 엔지니어링과 제조 부문의 효율성을 추구하여 전 세계적으로 고정비 절감, 변동비 개선을 실현한다.

또한, △현재 그룹이 보유한 자산과 유럽의 대표 전기차 회사임을 충분히 활용 △제품, 비즈니스, 기술력 향상을 위한 Alliance 정립, △모빌리티, 친환경 에너지 중심의 데이터 연계 서비스 가속화 △르노 그룹 조직을 브랜드, 고객, 시장을 중심으로 '르노(Renault)', '다시아-라다(Dacia-Lada)', '알핀(Alpine)', '모빌라이즈(Mobilize)' 등 4개로 재편해 수익성 추구할 계획이다.

르놀루션(Renaulution)을 기반으로 한 새로운 재무 목표는 다음과 같다.

2023년까지 그룹 영업 이익률 3% 이상 달성, 약 30억 유로의 현금 유동성 확보 (2021-23년 누적) 및 R&D와 설비 투자 비용을 수익의 약 8%로 절감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이어서 2025년까지 그룹 영업 이익률 최소 5% 달성, 약 60억 유로의 현금 유동성 확보 (2021-25년 누적) 및 2019년 대비 최소 15포인트 이상 투자 자본 대비 수익률(ROCE) 개선을 한다.

르놀루션(Renaulution)의 핵심 사항들을 살펴보면 각 조직은 효율성 증대를 위해 경쟁력, 비용, 개발 기간, 시장 출시 시기 등을 책임진다.

또, 얼라이언스(Alliance)를 통한 엔지니어링과 제조의 효율, 속도, 성과 관리를 한다. 특히 라틴 아메리카, 인도, 한국은 현재보다 수익성을 더욱 강화. 스페인, 모로코, 루마니아, 터키에서는 가지고 있는 경쟁력을 충분히 활용하고, 러시아와는 더 많은 시너지를 만들어 낼 계획이다.

철저한 비용 관리에도 집중한다.
고정비 절감을 통해 오는 2023년 25억 유로, 2025년까지 30억 유로 절감을 목표로 하며 변동비 역시 2023년까지 대당 600유로를 개선한다. R&D 및 설비 투자 비용도 2025년까지 수익의 약 10%에서 8% 이하로 축소한다.

4개로 재편된 조직은 각각 고유의 아이덴티티와 포지셔닝을 하게 된다. 이를 통해 르노 그룹은 2025년까지 총 24개 모델을 출시해 더욱 균형 잡히고 수익성 있는 제품 포트폴리오를 창출한다는 목표를 담았다. 또한 24개 모델 중 절반이 C, D 세그먼트가 될 것이며 최소 10개 모델은 전기차가 될 것으로 예상했다.

르노 그룹 CEO 루카 데 메오는 "르놀루션(Renaulution)은 단순한 전환점이 아닌 비즈니스 모델의 완전한 변화를 의미한다"라며 "르노 그룹은 2030년까지 매출의 최소 20%를 서비스, 데이터, 에너지 트레이딩에서 창출하면서, 기술을 활용한 자동차 회사에서 자동차에 적용하는 기술을 개발하는 회사로 변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가 르노그룹과 중국 민영 자동차 그룹인 길리홀딩그룹의 친환경 차량 등 합작 모델을 국내에서 연구 개발 및 생산해 2024년부터 선보인다고 밝혔다.
스웨덴 전기차 브랜드 폴스타(Polestar)가 21일 부산 센텀시티에 '스페이스 부산(Space Busan)'을 오픈했다.
케이크(CAKE)는 지난 1월 5일부터 7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CES 2022에 참가했다.
쌍용자동차가 지난 4일 출시한 국내 픽업 트럭의 자존심 '뉴 렉스턴 스포츠&칸'이 출시 2주 만에 누적 계약 3천 대를 돌파하며 건재함을 과시했다.
비포워드가 20일, '2022 고객이 가장 추천하는 브랜드 대상'에서 중고차 수출 플랫폼 부문 대상을 받았다.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