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뉴뮤지엄 라이좀, 파트너십 체결

최상운 2021-01-2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사진설명 : 현대자동차-뉴뮤지엄 라이좀 파트너십 체결 포스터, △제공-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는 미국 뉴욕에 위치한 현대미술관 뉴뮤지엄(New Museum)의 디지털 아트 기관 라이좀(Rhizome)과 디지털 아트의 무한한 가능성을 실험하고 전시를 선보이기 위한 2년간의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현대자동차는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진행되는 첫 번째 공동 기획 전시인 '월드 온 어 와이어(World on a Wire)'展을 1월 28일 현대 모터스튜디오 베이징과 온라인 전시 웹사이트를 통해 동시에 공개할 예정이다.

혼합현실(Mixed Reality) 세계를 실제 전시장에 담아 놓은 듯한 착각을 불러일으키는 '월드 온 어 와이어'展은 아티스트의 손 끝에서 탄생한 합성 생명체, 게임 캐릭터 등을 통해 컴퓨터 시뮬레이션 기술이 가진 무한한 가능성과 예술성을 보여준다. 본 전시는 증강현실(Augmented Reality), 가상현실(Virtual Reality) 및 인공지능(Artificial Intelligence)과 같은 디지털 기술을 통해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아우르는 예술 작품을 선보인다.

이번 전시는 현대자동차 브랜드 체험 공간 '현대 모터스튜디오'의 글로벌 3대 거점인 베이징(1월 28일~4월 5일)을 시작으로 모스크바(4월 1일~7월 4일), 서울(5월 7일~8월 8일)에서 차례로 개막한다. 특히, 온라인 전시는 1월 28일 현대 모터스튜디오 베이징의 개막과 동시에 온라인 전시 웹사이트에서도 공개되며, 해당 사이트를 통해 다양한 디지털 아트 작품을 감상하고 아티스트 토크 프로그램에도 참여할 수 있다.

뉴뮤지엄 관장 리사 필립스(Lisa Phillips)는 "라이좀은 최신 디지털 아트 트렌드를 포착해 이를 경험하기 위한 온•오프라인 공간을 만들어내는데 전문성을 갖추고 있다"라며 "현대자동차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유망한 아티스트들과 협업해 이 시대에 걸맞는 전시 공간을 만들어냈다."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한편, 이번 협업은 영국의 테이트 미술관, 미국의 LA 카운티 미술관 등 국제적인 예술 기관과의 장기 파트너십을 중심으로 한 현대자동차의 '아트&컬처 이니셔티브'의 일환이다. 각 기관은 저마다 독특한 특징을 지니는데, 그 중 라이좀은 디지털 아트 및 온라인 전시 기획에 전문성을 갖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넥센타이어(대표이사 강호찬)가 프리미어 리그 공식 파트너사인 맨시티와 함께 글로벌 가상 피트니스 챌린지인 '넥센 로드 투 맨시티' (Nexen Road to Man City)를 진행한다.
현대자동차는 전국 영업점을 통해 지난 25일부터 사전 계약에 들어간 아이오닉 5의 첫날 계약 대수가 23,760대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국내 직영중고차 기업 K Car(케이카)가 첫 차 구매에 나서는 사회초년생을 위한 중고차 구매 팁을 공개했다.
마세라티가 오는 2월 28일부터 3월 2일까지 3일간 부산 센텀시티 신세계백화점에서 '르반떼 모바일 쇼룸'을 운영한다.
푸조가 2월 25일(프랑스 현지 시각), 온라인으로 진행한 푸조 뉴 브랜드 아이덴티티 공개 행사에서 신규 로고와 디자인을 선보였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