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봇 모빌리티, 자동차보험 비교견적 및 가입 서비스 제공하는 '키오스크 BM특허' 등록

최상운 2021-01-2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사진설명 : 차봇 모빌리티 키오스크 모습, △제공-차봇 모빌리티)

스타트업 차봇 모빌리티(대표 강성근)가 자동차보험 상품 비교견적 및 가입 서비스를 제공하는 키오스크 BM(Business Model)특허 등록을 완료했다.

또, 설치 장소를 고려한 커스터마이징 콘텐츠를 연동하는 것도 가능하다. 예를 들어 자동차 전시장의 경우 해당 브랜드의 판매모델 관련 프로모션 등을 노출하는 것이 대표적이다.

BM특허는 정보시스템(컴퓨터, 인터넷, 통신기술 등)을 활용한 혁신적인 경영이나 마케팅기법에 부여하는 특허를 뜻한다. 차봇 모빌리티는 2019년 4월 특허 출원 후 특허청 심사를 거쳐 지난해 11월 특허 등록을 완료했다. BM특허를 받은 자동차보험 비교견적 키오스크는 이용자가 화면 터치 몇 번으로 자신의 자동차보험 비교견적을 확인할 수 있고, 최저가 보험사와 상품을 선택한 뒤 즉시 가입까지 할 수 있는 특징이 있다.

현재 차봇 모빌리티의 자동차보험 비교견적 키오스크는 BMW · MINI의 국내 공식딜러사 코오롱 모터스의 16개 서비스 센터에 설치되어 내방객을 대상으로 다양한 경험을 제공하고 있다. 아울러 차봇 모빌리티는 자동차와 관련된 모든 오프라인 접점으로 키오스크 설치 확대를 계획 중이며,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사용 가능한 태블릿PC 기반으로도 자동차보험 비교견적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차봇 모빌리티 강성근 대표는 "BM특허를 받은 차봇 모빌리티의 키오스크는 고객의 자발적 행동으로 고객 스스로 몇 번의 터치를 통해 자동차보험 비교견적 및 가입을 진행할 수 있어 비대면 시대에 매우 적합한 시스템"이라며 "온, 오프라인이 결합된 새로운 판매 채널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차봇 모빌리티는 B2B 시장에서 인정받은 서비스와 기술력을 바탕으로 B2C 서비스 완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B2C서비스는 자동차 관련 '사고-타고-파는' 과정에서의 모든 서비스를 하나로 묶어 드라이버의 니즈와 편의를 한 번에 해결할 수 있는 통합형 컨시어지 플랫폼을 통해 구현될 예정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폭스바겐코리아가 3월 5일부터 3월 28일까지 전국 34개 폭스바겐 전시장에서 '2021 전 차종 고객 시승 상담 이벤트'를 진행한다.
포르쉐 AG(Dr. Ing. h.c. F. Porsche AG)가 지난 4일, 자사 최초의 CUV(Cross Utility Vehicle) 타이칸 크로스 투리스모(the Taycan Cross Turismo)를 버츄
토요타코리아는 하이브리드 미니밴인 신형 '시에나 하이브리드'의 공식 출시에 앞서 사전 계약을 실시한다고 5일 밝혔다.
혼다코리아(대표이사 이지홍)는 모터사이클 판매 및 서비스 네트워크를 강화하기 위해 혼다 모터사이클 인천을 리뉴얼 오픈한다고 밝혔다.
광융합 의료기업 링크옵틱스(대표 최용원)는 지난 2월 22일 눈가주름 개선을 위한 무선 LED 패치를 출시했다. 특히 안전성(CB Test), CE. FDA, KC 등 관련 인증을 획득해 더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