엡손, 고품질 스피커에 스마트 OS 기능까지 더한 초단초점 프로젝터 'EH-LS300W' 출시

최상운 2021-01-2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사진설명 : 엡손 초단초점 프로젝터 EH-LS300W, △제공-한국엡손)

한국엡손(이하 엡손)은 프리미엄 스피커와 스마트 OS를 탑재한 초단초점 레이저빔 TV 'EH-LS300W'를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신제품 EH-LS300W는 집에서 영화를 시청하는 홈 시네마족에게 적합한 스마트 프로젝터다. 먼저, 스마트 OS를 탑재해 다양한 OTT 콘텐츠를 별도의 기기 없이 프로젝터에서 바로 시청할 수 있다. 또한, 고품질 스피커가 탑재돼 별도로 스피커를 구입하지 않아도 2.1채널 스피커 시스템을 통해 생생한 사운드를 즐길 수 있다. 이외에도 내장 스피커로 ▲3D 서라운드 사운드 ▲자동 음량 조절 기능 ▲콘서트, 스타디움 모드 등 6개의 사운드 모드 ▲클리어 보이스 기능 ▲노래방 모드 ▲블루투스 스피커 모드 등 다양한 기능을 지원한다.

EH-LS300W는 화면을 최대 120인치까지 구현할 수 있어, TV보다 합리적인 비용으로 넓은 화면을 감상할 수 있다. 초단초점 렌즈가 적용돼 벽으로부터 26cm 떨어진 곳에 프로젝터를 배치하면 따로 스크린을 설치하지 않아도 100인치 대화면이 펼쳐진다. 안정성 또한 우수하다. 센서를 통해 사람을 감지하여 빛의 강도를 차단하는 기능이 있어 어린이의 눈에 레이저광이 닿을 위험이 적다.

이번 신제품은 색 재현력도 우수하다. 19년 연속 세계 프로젝터 판매 1위[1] (500lm 이상 부문)를 자랑하는 엡손의 3LCD 기술을 적용하여 백색 밝기와 컬러 밝기가 동일하게 3,600lm으로 높다. 또, 1-chip DLP 프로젝터와 달리 레인보우 현상(빛 번짐 현상)이 없어 장시간 동영상을 시청해도 눈에 피로감이 없다. 최대 20,000시간까지 광원에 대한 유지보수가 필요 없는 레이저 광원을 사용하였으며 2,500,000:1의 높은 명암비 지원으로 낮과 밤 모두 선명하고 깨끗한 이미지를 구현한다.

엡손 관계자는 "신제품 EH-LS300W는 별도 기기 없이 다양한 콘텐츠를 즐길 수 있도록 프리미엄 스피커와 스마트 OS를 탑재한 것이 큰 장점인 초단초점 레이저빔 TV"이라며 "TV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120인치의 넓은 화면을 즐길 수 있는 프로젝터인 만큼 집에서도 영화관처럼 대화면으로 영화 감상을 원하는 홈시어터족에게 적합한 제품"이라고 전했다.

한편, 엡손은 EH-LS300W 출시를 기념해 2월 말까지 구매자를 대상으로 특별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부산디자인진흥원이 2년 연속 '부산광역시 지역창업체험센터' 운영기관으로 최종 선정됐다.
글로벌 메모리 제조사 킹스톤 테크놀로지(Kingston Technology)의 하이엔드 게이밍 기어 브랜드 하이퍼엑스(HyperX)가 브랜드 대표 게이밍 헤드셋 '클라우드 II 무선(Cloud II Wireless)
3월 둘째 주 전시회 및 박람회를 소개한다.
키오스크코리아는 자사의 구호를 좀 더 완벽하게 구현해 주는 제품으로 최신형 초고화질 136인치(345.44Cm) 대형 마이크로 LED를 선보였다.
뷰티 이미용 가전 전문브랜드 플라이코(FLYCO)에서는 뷰티 홈 케어 가정용 스테인리스 전기 이발기 'FC5910KR'을 8일(월) 출시하고, 런칭 기념 50% 할인 프로모션을 네이버 쇼핑에서 진행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