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그룹 코리아, 600억 원 투자해 평택 'BMW 차량물류센터' 확장... 연간 PDI 대수 12만 대로 확대

최상운 2021-01-2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사진설명 : 평택 BMW 차량물류센터 모습, △제공-BMW 그룹 코리아)

BMW 그룹 코리아는 올해부터 오는 2023년까지 총 600억 원을 투자해 평택 'BMW 차량물류센터(Vehicle Distribution Center)' 확장에 들어간다고 26일 밝혔다.

경기도 평택시 자유무역지대에 위치한 BMW 차량물류센터는 고객에게 차량이 인도되기 전 철저한 차량 품질 검사를 최종적으로 실시하는 시설이다. BMW 그룹 코리아는 고객의 서비스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이번 대규모 투자를 단행, 차량물류센터 전체 규모 확장과 더불어 주차타워, 고전압 충전설비 등 전반적인 시설을 확충한다.

먼저 출고 전 차량 검사 (Pre Delivery Inspection, 이하 PDI) 대수부터 발 빠르게 확대한다. 현재 약 7만 8,000대인 연간 PDI 대수가 올해 하반기를 기점으로 12만 대 수준까지 늘어난다. 또한, 빠르게 증가하고 있는 전기차 및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모델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BMW의 전기차 모델인 i3 기준, 연간 7만대를 충전할 수 있는 인프라를 구축한다.

현재 24만 8,769m2인 BMW 차량물류센터 전체 면적은 2023년까지 44만 2,760m2로, 차량 보관 가능 대수 역시 1만 1,000대에서 1만 8,000대로 늘린다. 이를 통해 국내 수입차 최대 수준의 인프라를 구축하고 더 많은 한국 고객에게 차량을 적시에 인도한다는 계획이다.

BMW 차량물류센터는 현재 독일 BMW 그룹 본사와 협력하여 운송, 보관 및 PDI를 단독 운영사로 통합 운영해 각 프로세스의 연결 과정을 최적화했으며, 통관 협력사를 차량물류센터 내에 유치해 최적의 통관 업무 프로세스를 갖추고 있다.

BMW 그룹 코리아 애프터세일즈를 총괄하는 정상천 상무는 "이번 확장을 통하여 고객 수요에 좀더 발빠르게 대응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갖추게 되었다"라며 "올해에도 고객 만족을 위한 국내 투자를 확대하고 실질적인 고객 서비스를 더욱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BMW 그룹 코리아는 2016년 차량물류센터에 약 250억 원을 투자하여 당시 약 4,800대이던 차량 보관 대수를 9,000대 수준까지 늘린 바 있으며, 올해 600억 원의 추가 투자로 차량 보관 대수를 2배 이상 확보하는 등 고객 만족을 위한 지속적인 국내 투자를 진행하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내차팔기 서비스 헤이딜러가 올해 3월 중고차 시세를 공개했다.
폭스바겐코리아가 오는 3월 19일까지 자사의 공식 인스타그램 채널을 통해 '티록 레이싱' 및 '나만의 티록' 참여 이벤트를 진행한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가 공식 웹사이트에 사용자 니즈에 맞춘 '사용자설정통계' 메뉴를 새롭게 선보였다.
현대자동차그룹이 세계 3대 홍보물 경연대회 중 하나로 평가되는 머큐리 어워즈(Mercury Excellence Awards)에 '사회공헌활동 백서 2019'를 출품해 부문 최우수상인 금상을 받았다.
파인디지털(대표 김용훈)이 네이버 브랜드스토어에서 '파인뷰 신상위크' 기획전을 열고 자사 블랙박스 모델 '파인뷰 X900 POWER'의 예약판매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