벨킨, 전문가용 'USB-C 듀얼 디스플레이 도킹 스테이션' 국내 출시

최상운 2021-02-1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사진설명 : 벨킨 전문가용 USB-C 듀얼 디스플레이 도킹 스테이션, △제공-벨킨)

벨킨은 전문가용 USB-C 듀얼 디스플레이 도킹 스테이션과 업무 공간에 최적화된 USB-C 11-in-1 멀티포트 독 2종을 새롭게 출시한다고 15일 밝혔다.

먼저 USB-C 듀얼 디스플레이 도킹 스테이션은 최대 4개의 모니터를 출력할 수 있는 전문가용 솔루션이다. 신형 맥북 시리즈는 듀얼 모니터 연결이 제한되어 기존 독 제품을 이용하거나 자체적으로 듀얼 모니터 연결이 불가능했다. 이에 디스플레이링크(DisplayLink)의 칩을 적용하여 노트북의 1080P 듀얼 모니터 연결을 지원한다. 특히 85W의 패스스루(pass-through) 전력을 제공하여 동봉된 케이블 하나로 노트북의 충전과 연결, 작업을 동시에 할 수 있다.

또한 외장 하드 드라이브, 마우스, 키보드, 헤드폰 등을 연결하고 별도 모니터를 조합하면 일반 데스크톱으로도 사용 가능하다. 하나의 제품에 총 7개의 포트를 통해 여러 기기를 연결하고 확장시킴으로써 업무 공간을 깔끔하게 사용할 수 있다. 언제 어디서나 연결 방식이 간단하고 지연 시간이 매우 낮아 업무의 효율성을 높이는 최고의 솔루션이다.

(사진설명 : 업무 공간에 최적화된 벨킨 USB-C 11-in-1 멀티포트 독, △제공-벨킨)

USB-C 11-in-1 멀티포트 독은 노트북의 부족한 포트 문제를 해결하는 최고의 업무 공간 솔루션이다. 최근 출시된 노트북은 경량 슬림형 디자인으로 각종 포트 구성이 간소화되었다. 이를 보완하기 위해 4K 모니터와 SD 카드, 썸 드라이브(thumb drives) 등 여러 기기를 동시에 연결하는 제품이다. 또한 이 상태로 최대 100W 패스스루 전력을 제공하여 연결된 노트북은 안정적으로 충전된다.

콤팩트한 사이즈의 이 제품은 노트북 스탠드로도 활용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제품 상단에 노트북을 거치하여 업무 공간을 좀 더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다양한 포트 활용을 통해 일반 데스크톱 환경 못지 않은 확장성도 기대된다. 이 밖에도 최대 5Gbps의 대역폭을 제공하며 HDMI, DisplayPort 및 VGA 비디오 포트를 통해 4K 고화질 해상도를 지원한다.

벨킨의 USB-C 도킹 스테이션 2종의 국내 판매 가격은 각각 22만 9,000원, 12만 9,000원이다.

한편, 벨킨은 2월 15일부터 자사 페이스북을 통해 USB-C 도킹 스테이션 2종 출시 기념 이벤트를 진행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인포앤(대표 하지웅)은 4월 21일(수)부터 23일(금)까지 코엑스(COEX) A, C홀에서 열린 2021 월드IT쇼(World IT Show 2021, 이하 WIS 2021)에 참가해 3D 자동화 형상 측정 시스템
씨투놀로지(C2nology, 대표 김동훈)는 4월 21일(수)부터 23일(금)까지 코엑스(COEX) A, C홀에서 열린 2021 월드IT쇼(World IT Show 2021, 이하 WIS 2021)에 참가해 플랜테리
에이펄스테크롤리지(대표 김남중)은 4월 21일(수)부터 23일(금)까지 코엑스(COEX) A, C홀에서 열린 2021 월드IT쇼(World IT Show 2021, 이하 WIS 2021)에 참가해 모바일과 연동
에팬(대표 임흥준)은 4월 21일(수)부터 23일(금)까지 코엑스(COEX) A, C홀에서 열린 2021 월드IT쇼(World IT Show 2021, 이하 WIS 2021)에 참가해 '스마트 미니 키오스크 판도라
국내 IT 최대 전시회 2021 월드IT쇼(World IT Show 2021)가 철저한 K-방역 시스템을 앞세워 참가 업체 및 참관객의 안전을 책임졌다.
2020년 국내 시장에 혜성처럼 등장한 '스코브 안데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