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WC Shanghai 2021] GSMA, 2021 아시아 모바일 어워즈 후보 명단 공개

신나라 2021-02-1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GSMA는 2021 아시아 모바일 어워드(AMO Awards)의 최종 후보 명단을 발표했다. AMO Awards는 지역의 연결 방식을 지속적으로 추진하는 첨단 모바일 장치와 선구적인 리더십을 기념한다.

GSMA 사무총장 Mats Granryd는 '2021년 AMO 어워드의 후보자들을 축하한다'고 말했다. 이어 '특히 모바일 업계의 대응력, 탄력성, 지속적인 혁신이 자랑스럽다. 모바일 기술은 계속해서 우리가 어떻게 살고, 일하고, 행동하는지에 중추적인 역할을 할 것이다. 모든 최종 후보자들이 행운을 빌며, MWC21 상하이에서 수상자들을 공개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 전했다.

'2021 아시아 최고의 스마트폰' 상은 혁신, 성능, 디자인을 인정한다. 세계 최고 분석가, 언론인 및 인플루언서가 심사한다. 최종 후보 목록은 애플 아이폰12 Pro 시리즈, 엘지 LG Wing, 원플러스OnePlus 8 Pro, 삼성 Galaxy Note 20 Ultra, 삼성 Galaxy Z Flip, 샤오미 Mi 10 Ultra로 알려졌다.

또한 '아시아 모바일 산업 기여상'은 모바일 통신 가치와 아시아 전역의 사회에 대한 혜택을 증진시키는 개인, 조직 또는 협업의 기여를 인정한다. GSMA가 직접 이 상을 선정한다. 최근에는 다나카 다카시 KDDI 회장, 체르왕 회장, HTC 회장, 미스터 샹빙 차이나모바일 회장, 리위에 차이나모바일 대표, 한스 위자야스리야 최고경영자 겸 CEO가 수상자로 거론되고 있다.

결과는 2021년 2월 23일부터 25일까지 MWC 상하이에서 발표될 예정이다. 상하이 신국제 엑스포 센터(SNIEC)에서 열리는 이번 행사는 최근 몇 달간 가장 기대되는 행사 중 하나이며, 처음으로 GSMA의 가상 플랫폼인 My MWCS Online을 통해 전 세계 참가자들이 함께 경험할 수 있도록 라이브 스트리밍될 예정이며, 우수 공헌상 수상자는 2월 23일, 최우수 스마트폰상은 2월 24일 발표된다.

한편, MWC는 CES, IFA와 함께 세계 3대 테크 전시회로 손꼽히며 전 세계 이동통신사와 휴대전화 제조사 및 장비업체 연합기구 GSMA(Global System for Mobile communication Association)가 주최하는 전시회로 '모바일'에 초점이 맞춰져있다. 이러한 세계 최대 규모의 모바일 및 통신 전시회인 MWC의 아시아 버전이라 할 수 있는 'MWC 상하이'는 최근 중국 모바일 시장의 빠른 성장과 아시아 시장에 대한 주목도가 높아짐에 따라 전세계 통신사는 물론, 한국의 기업들까지 주목하고 있는 상황이다.

또한, MWC를 한눈에 볼 수 있는 리뷰&언팩 MWC 2021 포럼이 오는 3월11일 개최 된다. 이번 포럼은 2월 개최되는 Shanghai MWC 리뷰, 오는 6월 개최되는 Barcelona mwc를 미리 살펴보는 자리로 마련되며, 온오프믹스를 통해 진행된다.

→ 'MWC Shanghai 2021' 뉴스 특별 페이지 바로 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모바일 액세서리 기업 벨킨은 '아이폰 12 시리즈'와 '애플워치', '에어팟'을 동시 충전할 수 있는 맥세이프(MagSafe) 3in1 무선 충전기를 국내 출시했다고 5일 밝혔다.
파인디지털(대표 김용훈)은 차량에 충격 발생 시 충격 발생 위치와 크기까지 안내하는 신기능 'AI 충격안내 2.0'을 선보인다고 5일 밝혔다.
5호선 오목교역에서 도보 30초 거리로 편리한 대중교통, 접근성을 갖춘 하이마트 오목교점은 철저한 방역관리가 시행되고 있는 프리미엄 스토어로 오코 'M.8', 디코어의 '씨러스', '스트라터스', '클라우드'를 쾌적
예쁘게 포장된 사탕을 선물하는 것도 좋지만, 오랫동안 간직할 수 있는 실속형 선물을 선사하고 싶다면 아트뮤(ARTMU)가 제안하는 '모바일액세서리'가 제격이다.
[부고] 김기대(에이빙뉴스 대표이사 발행인)씨 모친상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