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J셀카, 2월 중고차 내차팔기 시세 공개… 소형차-준중형차 시세 상승

최상운 2021-02-2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제공-AJ셀카)

AJ셀카(대표 조성봉)가 2월 '내차팔기' 대표 시세를 공개했다.

한 달간 '내차팔기' 거래량 상위 20개 차량 판매 결과를 추적한 결과 이달은 9개 모델의 시세가 상승하였으며 전체 시세 증감률도 전월 대비 4% 상승했다.

소형차 '엑센트'는 전월 대비 25%의 시세 상승을 기록하며 6개월 만에 1위를 탈환했고, 준중형 세단인 '아반떼 AD'와 'K3'도 각각 7%와 4% 증가하며 좋은 실적을 거뒀다. 소형차와 준중형차는 가격대와 연비 면에서 생에 첫차로 긍정적인 평가를 받는 차종이니만큼 사회 초년생들의 구매 수요가 반영된 것으로 해석된다.

이어 중형 SUV인 '싼타페 더 프라임'이 12%, 승합차인 '그랜드 스타렉스'가 5%, 레저용(RV) 차량인 '올 뉴 카니발'은 4% 상승했다. 실내 공간을 효율적으로 사용해 많은 짐을 실어나르기 좋다는 강점이 신학기와 이사철의 시즌을 맞아 시세 상승에 긍정적 요인으로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프리미엄 세단은 이달 '그랜저 IG'가 1%, 'G80'이 9%, 'K7'이 10% 하락하며 다른 차종 대비 약세를 보였다.

이승범 AJ셀카 기획총괄본부장은 "이달은 연식변경으로 인한 차량 구매 대기 수요의 반영으로 겨우내 보합세를 보이던 중고차 시장에 활기가 불고 있다"라며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사태로 사회적 거리두기에 대한 요구가 커지고 있는 만큼 언택트 '내차팔기' 서비스로 집에서도 안전하고 간편한 중고차 거래를 경험해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쎄미시스코(대표 이순종)는 18일 수원 본사에서 에디슨모터스와 양사 간 성공적인 비즈니스 추진을 위한 투자 협약식(MOA)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넥센타이어(대표이사 강호찬)가 후원하는 국내 모터스포츠 대회 넥센스피드레이싱이 오는 19일과 20일 양일간 전남 영암에 위치한 코리아인터내셔널 서킷 상설 경기장(1 랩 3.045km)에서 시즌 2라운드를 개최한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토마스 클라인)가 tvN 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에 메르세데스-벤츠의 다양한 차량 및 제작 지원을 진행한다.
자동차 거래 플랫폼 엔카닷컴이 빅데이터 분석 결과, 코로나19 및 경기 불황 장기화로 인해 1t 소형 트럭과 같은 소형상용차의 중고 수요가 높아지며 평균 판매일이 빨라지고 있다고 밝혔다.
타타대우상용차(사장 김방신)가 전국을 순회하며 지역 고객 대상으로 진행하는 무상점검 서비스 캠페인인 'A/S 최고반장'을 실시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