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J셀카, 2월 중고차 내차팔기 시세 공개… 소형차-준중형차 시세 상승

최상운 2021-02-2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제공-AJ셀카)

AJ셀카(대표 조성봉)가 2월 '내차팔기' 대표 시세를 공개했다.

한 달간 '내차팔기' 거래량 상위 20개 차량 판매 결과를 추적한 결과 이달은 9개 모델의 시세가 상승하였으며 전체 시세 증감률도 전월 대비 4% 상승했다.

소형차 '엑센트'는 전월 대비 25%의 시세 상승을 기록하며 6개월 만에 1위를 탈환했고, 준중형 세단인 '아반떼 AD'와 'K3'도 각각 7%와 4% 증가하며 좋은 실적을 거뒀다. 소형차와 준중형차는 가격대와 연비 면에서 생에 첫차로 긍정적인 평가를 받는 차종이니만큼 사회 초년생들의 구매 수요가 반영된 것으로 해석된다.

이어 중형 SUV인 '싼타페 더 프라임'이 12%, 승합차인 '그랜드 스타렉스'가 5%, 레저용(RV) 차량인 '올 뉴 카니발'은 4% 상승했다. 실내 공간을 효율적으로 사용해 많은 짐을 실어나르기 좋다는 강점이 신학기와 이사철의 시즌을 맞아 시세 상승에 긍정적 요인으로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프리미엄 세단은 이달 '그랜저 IG'가 1%, 'G80'이 9%, 'K7'이 10% 하락하며 다른 차종 대비 약세를 보였다.

이승범 AJ셀카 기획총괄본부장은 "이달은 연식변경으로 인한 차량 구매 대기 수요의 반영으로 겨우내 보합세를 보이던 중고차 시장에 활기가 불고 있다"라며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사태로 사회적 거리두기에 대한 요구가 커지고 있는 만큼 언택트 '내차팔기' 서비스로 집에서도 안전하고 간편한 중고차 거래를 경험해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넥센타이어(대표이사 강호찬)가 프리미어 리그 공식 파트너사인 맨시티와 함께 글로벌 가상 피트니스 챌린지인 '넥센 로드 투 맨시티' (Nexen Road to Man City)를 진행한다.
현대자동차는 전국 영업점을 통해 지난 25일부터 사전 계약에 들어간 아이오닉 5의 첫날 계약 대수가 23,760대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국내 직영중고차 기업 K Car(케이카)가 첫 차 구매에 나서는 사회초년생을 위한 중고차 구매 팁을 공개했다.
마세라티가 오는 2월 28일부터 3월 2일까지 3일간 부산 센텀시티 신세계백화점에서 '르반떼 모바일 쇼룸'을 운영한다.
푸조가 2월 25일(프랑스 현지 시각), 온라인으로 진행한 푸조 뉴 브랜드 아이덴티티 공개 행사에서 신규 로고와 디자인을 선보였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