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영업일수 줄었지만 내수판매 10.4% 증가한 3900대 판매… QM6 판매량 견인

최상운 2021-03-0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사진설명 : 르노삼성 2월 판매량을 견인한 SUV QM6, △제공-르노삼성자동차)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가 설연휴로 인해 영업일수가 줄었음에도 불구하고 2월 판매량을 끌어올렸다.

지난 2월 내수 3,900대, 수출 3,444대로 총 7,344대를 판매한 르노삼성은 전년 동기 대비 내수와 수출 실적이 각 6.2% 및 1.8% 증가했다.(*전체 판매량 기준 4.1% 증가) 특히 내수 판매는 2월 설연휴 등으로 1월 대비 영업일수가 줄어들었음에도 전월 대비 10.4% 증가했다.

중형 SUV QM6는 2,121대 판매되어 전년 동기 대비 19.1% 감소했으나, 지난달과 비교하면 7.4% 증가했다. 독자적인 LPG 도넛탱크 특허기술로 검증된 안전성 및 공간활용성으로 2020년 LPG 모델 판매 1위를 차지했던 QM6 LPe가 1,245대로 QM6 2월 전체 판매의 58.7%를 차지했다.

또, 가솔린 모델인 QM6 GDe는 876대 판매돼 697대였던 전월 대비 25.7% 늘어나며 QM6의 판매 상승을 견인했다. 3월 New QM6 dCi 디젤 모델이 추가된 QM6는 가솔린부터 LPG, 디젤까지 모든 파워트레인 라인업을 갖춘 중형 SUV로서 소비자들의 선택을 더욱 폭넓게 받을 수 있게 되었다.

프리미엄 디자인 SUV XM3는 1,256대 판매로 전월 대비 9.2% 증가한 실적을 거두었다. 다임러社 공동개발 엔진을 장착한 고성능 TCe 260 모델과 뛰어난 경제성을 지닌 1.6 GTe 모델의 판매 비율은 56:44로 균형 잡힌 판매 결과를 선보였다. 2020년 3월 출시된 XM3의 지난 1년간 누적 판매대수는 3만 6,497대다.

르노 브랜드 모델들의 2월 판매 실적도 전월 대비 모두 상승했다. 2021년 전기차 보조금이 지자체별로 일부만 확정된 가운데, 전기차 모델인 조에(ZOE)와 트위지(TWIZY)는 각각 47대, 29대 판매되었다. 또한 유럽을 대표하는 소형 SUV 캡처(CAPTUR)와 중형 상용차 마스터(MASTER)는 각각 145대와 120대 판매 실적을 거두었다.

한편, 르노삼성자동차의 2월 수출 실적은 QM6 946대, XM3 2,476대, 트위지 22대 등 총 3,444대다. 올 2분기 중 유럽 시장 출시를 준비 중인 XM3는 수출 초도 물량을 조금씩 늘려나가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차그룹은 기계학습 및 AI 응용 연구 분야의 세계적인 전문가로 손꼽히는 미국 뉴욕대(NYU) 조경현 교수를 이달 초 자문위원으로 영입하고 협업 중이라고 밝혔다.
페라리는 최신 스페셜 버전 한정판 모델의 첫 공식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고 밝혔다.
CJ로지스틱스레이싱이 ㈜팩트코리아와 2년 연속 공식 아트워크 협약을 맺었다.
포르쉐코리아(대표 홀가 게어만)가 지난 22일, 강남구 파르나스 타워에 위치한 새로운 포르쉐코리아 오피스에서 '2021 오픈 하우스 미디어 데이'를 개최했다. 또, 타이칸과 함께 전동화 시대를 개막한 2020년의 성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의장 토마스 클라인)가 비대면 방식의 기부 문화 확산 달리기 행사 '제7회 메르세데스-벤츠 기브앤 레이스 버추얼 런(GIVE 'N RACE Virtual Run)'의 개최를 알리고 참가
2020년 국내 시장에 혜성처럼 등장한 '스코브 안데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