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토요타, 대영채비와 '전기차 충전 인프라 구축 위한 MOU' 체결

최상운 2021-03-0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전동화 기술력 앞세워 렉서스, 토요타 하이브리드 모델 라인업 더욱 강화
-내년 상반기 렉서스 최초의 전기차 'UX 300e' 모델 출시 예정

(사진설명 : 왼쪽부터 이병진 렉서스코리아 상무, 정민교 대영채비 대표이사)

한국토요타자동차는 전기차 충전기 전문업체인 대영채비와 '전기차 충전 인프라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전국 렉서스 공식 딜러 전시장과 서비스 센터에 전기차 충전기 설치를 시작으로 전기차 충전 인프라를 지속 확충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지난 2006년 국내 첫 하이브리드 시판 모델인 렉서스 RX 400h의 발매 이래, 렉서스와 토요타는 하이브리드 전동화 모델 도입을 선도하는 브랜드로서 입지를 강화해 왔다. 7개의 하이브리드 모델을 보유한 렉서스는 전체 판매의 약 98%가 하이브리드이며, 6개의 하이브리드 모델과 1개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를 판매하고 있는 토요타는 하이브리드 비중이 약 88%에 이르고 있다. (*2020년 판매실적 기준)

최근 환경부 발표에 따르면, 한국토요타자동차는 환경부 온실가스 관리기준을 2012년부터 8년 연속 초과 달성하여 왔으며, 2019년까지 526,810g∙대/km의 초과 달성 실적을 기록하여 친환경 자동차 회사로서 이미지를 굳건히 하고 있다.

타케무라 노부유키 사장은 "렉서스와 토요타의 하이브리드는 뛰어난 연비와 더불어, 배터리의 충전 걱정 없이 전동화 혜택을 누릴 수 있는 보다 현실적인 친환경 차량으로 각광받고 있다"라며, "축적된 하이브리드(HEV)의 기술력을 바탕으로, 다양한 전동화(Electrified) 모델 라인업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한국토요타자동차는 오는 3월에 렉서스의 플래그십 모델 신형 LS 500h를, 4월에는 국내 시장 최초의 미니밴 하이브리드 모델인 토요타 신형 시에나 하이브리드를 출시하며, 내년 상반기에는 렉서스 브랜드 최초의 전기차 모델 'UX 300e'를 도입할 예정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대표 로빈 콜건)는 랜드로버 올 뉴 디펜더가 '2021 월드 카 어워드(2021 World Car Awards)'에서 '세계 올해의 자동차 디자인' 상을 수상했다고 22일 밝혔다.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는 뉴 M3 컴페티션 세단 및 뉴 M4 컴페티션 쿠페를 국내에 공식 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캐딜락은 21일(현지시간), 순수 전기차 리릭(LYRIQ)의 양산형 모델을 공개와 함께 브랜드 최초의 럭셔리 전기 SUV 출시를 선언한다고 밝혔다.
볼보자동차코리아(대표 이윤모)는 한국의 녹색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출범한 주한 스웨덴 민관 협력 이니셔티브, '한국+스웨덴 녹색전환연합(the Sweden+Korea Green Transition Alliance)'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토마스 클라인)가 배우 주지훈을 럭셔리 고성능 브랜드 '메르세데스-AMG(Mercedes-AMG)'의 브랜드 앰버서더(Brand Ambassador)로 선정하고, AMG 오너를
2020년 국내 시장에 혜성처럼 등장한 '스코브 안데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