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 AG, 리막 오토모빌리 지분 24%로 증가… 전략적 파트너십 확대

최상운 2021-03-0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사진설명 : 리막 오토모빌리 창업자 CEO 메이트 리막(Mate Rimac), △제공-포르쉐AG)

포르쉐 AG(Dr. Ing. h.c. F. Porsche AG)가 지난 5일 열린 감사회에서 리막 오토모빌리(Rimac Automobili)의 지분을 기존 15%에서 24%로 확대하기로 합의했다.

크로아티아 기업 리막 오토모빌리는 고성능 드라이브와 배터리 시스템을 포함해, 전동화 모델의 하이-테크 부품과 전기 구동 슈퍼 스포츠카를 개발 및 생산하고 있다.

포르쉐는 지난 2018년, 고성능 전기차 제조사 리막의 투자자로 합류했으며, 2019년 9월에는 15%까지 지분을 확대했다. 최근에는 7천만 유로 추가 투자를 통해 리막의 지분 24%를 보유하며 전략적 파트너십을 더욱 확장했다.

포르쉐 AG 이사회 부회장 및 재무/IT 담당이사 루츠 메쉬케는 "리막 오토모빌리는 프로토타입 솔루션과 소량 생산 분야에 강력한 입지를 차지한다"라며, "특히, 부품 개발에 있어 중요한 파트너로, 포르쉐 및 하이-테크 분야의 다른 제조업체들을 위한 중요한 공급업체로 자리매김 했다"고 전했다. 이어 "리막 오토모빌리는 혁신적인 아이디어로 포르쉐 브랜드에 영감을 주고, 반대로 포르쉐의 생산 노하우와 개발 전문성을 얻는다"라고 강조했다.

포르쉐는 수년 간 잠재력 있는 신생 기업에 대한 투자를 지속적으로 강화해 왔다. 현재 20개 이상의 스타트업과 8개의 벤처캐피탈 펀드의 지분을 보유 중이다. 메쉬케는 "리막에 대한 포르쉐의 투자는 현명한 결정이었다"라며, "초기 투자 이후 여러 번 가치가 증대되었으며, 기술적으로도 발전을 거듭했다. 포르쉐는 단계적으로 협력을 확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2009년 메이트 리막은 21세에 자신의 이름 딴 기업을 설립했다. 그는 학창 시절 때부터 전기 구동 슈퍼 스포츠카에 대한 비전을 가지고 있었다. 자그레브 스베타 네델자에 위치한 리막은 현재 거의 1,000명의 인력을 보유하고 있다. 리막은 최대 2,000마력(hp), 최고속도 400km/h 이상의 전기 하이퍼카를 설계, 개발 및 제조한다. 또한, 유수의 전기차 제조 업체들에 기술과 시스템을 제공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기아는 역동적인 스타일과 우수한 상품성을 갖춘 국내 대표 준중형 세단 '더 뉴 K3'를 출시한다고 20일 밝혔다.
현대자동차가 상용차 부문에서의 수소 비전을 알리기 위한 글로벌 웹사이트 '현대 수소 트럭&버스'를 오픈했다.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대표 로빈 콜건)는 정숙성에 효율성까지 갖춘 친환경 디젤 엔진 모델 '랜드로버 레인지로버 스포츠 2021년형'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팅크웨어㈜(Thinkware, 대표 이흥복)가 신제품 블랙박스 '아이나비 V1000' 제품을 새롭게 출시한다고 20일(화) 밝혔다.
기아가 19일(현지시간) 중국 상하이 컨벤션 센터(National Exhibition and Convention Center)에서 개막한 '2021 상하이 국제 모터쇼(The 19th Shanghai Internat
2021년 3월에 오픈한 서울 먹거리 창업센터(서울 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