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천리자전거, 1회 충전 시 최대 90km 주행 가능한 도심형 전기자전거 '팬텀 시티' 출시

최상운 2021-03-2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도심형 전기자전거 '팬텀 시티' | 제공-삼천리 자전거

삼천리자전거(대표이사 신동호)는 도심 주행에 최적화된 전기자전거 신제품 '팬텀 시티'를 출시한다고 29일 밝혔다.

팬텀 시티는 도심에서 부담 없이 편하게 라이딩을 즐길 수 있도록 편의성과 안전성을 강화한 시티형 전기자전거다. 코로나19 이후 출퇴근과 장보기 등 생활 밀착형으로 전기 자전거의 이용 범위가 확대되면서 늘어난 도시형 전기자전거 수요를 겨냥했다. 주행방식은 PAS(페달 보조 방식)와 스로틀 겸용으로 이용 용도에 따라 선택 가능하며, 1회 충전으로 최대 90km까지 주행할 수 있는 대용량 리튬이온 배터리를 장착해 잦은 충전으로 인한 번거로움을 덜었다.

승하차 편의성과 세련된 디자인, 뛰어난 강도까지 모두 갖춘 알루미늄 프레임은 팬텀 시티의 가장 큰 특징 중 하나다. 프레임의 위치를 낮춰 남녀노소 누구나 부담 없이 자전거를 타고 내릴 수 있으며, 배터리와 프레임을 일체형 디자인으로 설계해 대용량 배터리를 장착했음에도 군더더기 없는 모던한 디자인을 자랑한다.

도심 라이딩의 용도에 맞춰 운송 기능도 강화했다. 짐을 실을 수 있는 짐받이 크기는 전작 대비 15% 확대했으며, 안전한 짐 운반을 위해 철제 바구니의 강도 또한 높였다. 바구니와 짐받이는 모두 기본 옵션으로 장착된다. 특히, 바구니에 무거운 짐을 싣더라도 핸들이 중심을 유지할 수 있는 '얼라이먼트 스프링'을 장착해 주행 안정성도 높였다.

팬텀 시티는 전기자전거만의 특성을 적재적소에 활용한 다양한 편의 기능으로 이용 편리성까지 세세하게 챙겼다. 우선 배터리 잔량, 주행 속도 등 8가지 기능을 확인 및 설정할 수 있는 대형LCD 디스플레이를 통해 본인의 주행 스타일에 맞는 라이딩을 즐길 수 있다. 또한 육교, 계단 등 자전거를 끌고 가야할 경우에도 모터가 걷는 속도에 맞춰 4km/h로 작동하는 '도보 지원기능'을 제공하며, 사이드 탈착식 배터리로 충전 및 배터리 교체가 간편하다.

이 밖에도 팬텀 시티는 최근 업계에서 대두되고 있는 이용자 안전을 고려해 제동력 강화를 위한 '브레이크용 전원 차단 센서'를 적용했다. 브레이크 레버 작동 시 모터 동력 전원을 차단할 수 있어 보다 안전한 라이딩이 가능하다. 안전한 야간 주행을 위해 전용 라이트도 기본 옵션으로 장착했다. 팬텀 시티의 권장소비자가격은 145만 원이다.

삼천리자전거 관계자는 "전기자전거가 대중화되면서 도심에서 누구나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도심형 전기자전거를 선보이게 됐다"라며, "대용량 배터리에 편리한 승하차, 업그레이드된 운송기능까지 자랑하는 팬텀 시티로 많은 분들이 일상생활 속에서도 편하게 라이딩을 즐기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2020년 국내 시장에 혜성처럼 등장한 '스코브 안데르센'은 디자인의 중심지 덴마크 코펜하겐에서 탄생한 시계 전문 브랜드이다.
한솔홈데코 펫마루가 오는 19일 방송되는 MBC 에브리원 '두근두근 레이스 달려라 댕댕이(이하 '달려라 댕댕이')를 통해 전파를 탈 예정이다.
퍼포먼스 자전거 브랜드 첼로(대표이사 신동호)는 산악 라이딩 스타일에 맞춰 기능을 다양화한 산악용 퍼포먼스 전기자전거(e-MTB) '불렛' 3종을 출시한다고 15일 밝혔다.
이탈리아 럭셔리 워치 메이커 파네라이는 워치스 앤 원더스 2021서 빛나는 무지개 빛깔의 자개 다이얼이 돋보이는 루미노르 두에의 신제품 '피콜로 두에 마드레펠라 (PAM01280)'를 공개한다고 밝혔다.
글로벌 보온병 브랜드 써모스가 늘어나는 등산족을 겨냥해 등산에 최적화된 '등산용 보틀 시즌2'를 출시하고 아웃도어 라인업을 확대한다
2021년 3월에 오픈한 서울 먹거리 창업센터(서울 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