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릭스, 세상에서 가장 작은 즉석카메라 '폴라로이드 고' 출시

최영무 2021-04-2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두릭스(대표 김주완)는 초소형 즉석카메라인 '폴라로이드 고(Polaroid Go)'를 국내에 선보였다.

폴라로이드 사의 80년 역사 속에서 출시된 카메라들 중 가장 혁신적이고 흥미로운 변화를 보여주는 제품이다. ㈜두릭스는 '폴라로이드'의 한국 공식 수입원이다.

'폴라로이드 고'는 길이 105mm, 폭 83.9mm, 높이 61.5mm의 미니 사이즈로 주머니에 넣을 수 있을 만큼 휴대가 편리하도록 디자인됐다. 폴라로이드 고유의 디자인을 적용한 가운데 새로 개발된 셀피-미러, 셀프 타이머, 다이내믹 플래시, 이중 노출 기능을 만나볼 수 있다. 카메라 컬러는 화이트 색상으로 출시됐다. 

필름 또한 폴라로이드를 상징하는 정사각형 포맷의 필름을 유지하되 포켓 사이즈로 새롭게 탄생했다. 오리지널 필름의 가로 길이는 88mm인 데 반해 '폴라로이드 고' 전용 필름의 길이는 53.9mm이다. 사이즈는 작아졌지만 폴라로이드 네덜란드 공장에서 기존 오리지널 필름의 제작 기술을 동일하게 적용하여 만들었기에 폴라로이드만의 아날로그 감수성을 그대로 느낄 수 있다. 필름은 1팩에 8매가 들어있으며 2팩으로 구성된 더블팩으로 판매된다.


폴라로이드고 출시를 기념하기 위한 'Go create' 캠페인도 주목할 만하다. 이번 캠페인을 통해 다양한 문화영역에서 예술적 재능을 갖춘 크리에이터들과 함께 협업 활동을 선보였다.

첫 협업 파트너는 Lizzo와의 작업을 통해 현대 문화 형성에 기여한 바 있는 창작가 겸 디자이너 'Quinn Whitney Wilson'과 영향력 있는 음악과 가사로 MZ 세대의 시인이라 불리는 런던 출신 음악가 'Arlo Parks'이다. 폴라로이드와 크리에이터들은 각자의 소셜 미디어와 디지털 채널을 통해 새로운 'Go create'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며, 추가적으로 협업에 참여하게 될 크리에이터들은 다음 달에 공개된다.

두릭스 홍보 담당자는 폴라로이드 고의 출시에 관해 "앤디 워홀(Andy Warhol)이나 키스 해링(Keith Haring)과 같은 아티스트들에게 영감을 주는 역할을 해온 '폴라로이드 고유의 DNA'를 되찾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MZ 세대 문화를 선도하는 재능 있는 크리에이터와 아티스트들에게 영감을 주고 뛰어난 작품들이 탄생하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오는 5월 10일까지 온라인 셀렉트숍 29CM에서 '폴라로이드 고' 단독 론칭 행사가 진행되며, 가격은 폴라로이드 고 본체가 15만 9,000원, 폴라로이드 고 필름 더블팩(총 16매입)이 2만 8,900원이다. 본체와 필름 더블팩 세트는 17만 9,000원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서울시는 2년 만에 오프라인으로 열린 올해 CES에서 역대 최대 규모의 '서울관'을 열고, 25개 혁신기업과 함께 참가했다.
니콘이미징코리아(대표 정해환)는 Z 마운트 풀프레임(니콘 FX 포맷) 미러리스용 1.4배 텔레컨버터 내장의 고속 초망원 단초점 렌즈 'NIKKOR(니코르) Z 400mm f/2.8 TC VR S'를 19일 발표했다.
카카오는 만화 플랫폼 '픽코마'가 지난해 전세계 모바일 소비자가 가장 많이 지출한 앱(게임 제외) 6위에 올랐다고 19일 밝혔다.
스파크랩(대표 김유진)이 한국예탁결제원과 공동주관하는 혁신, 창업 기업 육성 프로그램 'K-Camp 부산' 3기 데모데이를 성황리에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베스텔라랩(대표 정상수)이 서울역 주차장에 실내 주차 내비게이션 서비스 '워치마일(Watchmile) 서울역'을 구축했다고 19일 밝혔다.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