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 반도체 대란 영향에도 분기매출 첫 30조 원 돌파… 2분기 영업이익 1조 8860억 원!

최상운 2021-07-2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현대자동차(주)가 22일 서울 본사에서 2021년 2분기 경영실적 컨퍼런스콜을 실시하고, 2021년 2분기 실적이 IFRS 연결 기준 ▲판매 103만 1,349대 ▲매출액 30조 3,261억 원(자동차 24조 6,742억 원, 금융 및 기타 5조 6,518억 원) ▲영업이익 1조 8,860억 원 ▲경상이익 2조 5,020억 원 ▲당기순이익 1조 9,826억 원(비지배지분 포함)이라고 발표했다.

현대차는 2021년 2분기(4~6월) 글로벌 시장에서 103만 1,349대를 판매했다. 이는 전년 동기와 비교해 46.5% 증가한 수치다. (※ 도매판매 기준)

국내 시장에서는 투싼과 아이오닉 5, 제네시스 GV70 등 SUV 신차 중심의 판매로 SUV 판매가 늘어났음에도 불구하고, 개별소비세 인하 등의 영향으로 크게 늘었던 지난해 동기 판매와 반도체 공급 부족에 따른 생산 감소로 전년 동기 대비 11.0% 감소한 20만 682대를 판매했다.

해외 시장에서는 지난해 코로나19 기저 효과에 따른 주요 시장 판매가 크게 성장한 가운데 주요 차종의 신차 효과까지 더해져 전년 동기보다 73.6% 늘어난 83만 667대를 팔았다.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38.7% 증가한 30조 3,261억 원으로 집계됐다. 크게 늘어난 글로벌 도매 판매에 따른 물량 증가 효과가 원달러 환율 하락 영향을 상쇄하면서 매출액이 증가했다. 2021년 2분기 원달러 평균 환율은 전년 동기 대비 8.2% 하락한 1,121원을 기록했다.

매출 원가율은 글로벌 도매 판매 증가와 인센티브 감소 효과가 지속돼 전년 동기보다 1.9% 포인트 낮아진 81.1%를 나타냈다.

매출액 대비 판매비와 관리비 비율은 전사적인 비용절감 노력이 이어지면서 전년 동기 대비 1.6%포인트 낮아진 12.7%를 기록했다.

이 결과, 2021년 2분기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219.5% 증가한 1조 8,860억 원으로 집계됐다. 영업이익률은 6.2%를 나타냈다.

경상이익과 순이익은 각각 2조 5,020억 원, 1조 9,826억 원을 기록했다.

한편, 2분기 누계 기준(1~6월) 실적은 ▲판매 203만1,193대 ▲매출액 57조 7,170억 원 ▲영업이익 3조 5,426억 원으로 집계됐다.

현대차 관계자는 2021년 2분기 경영실적과 관련, "판매는 지난해 코로나19 기저 효과와 글로벌 판매 회복세 영향으로 전년 동기 대비 크게 증가했다"라며 "영업이익은 반도체 공급 부족 이슈 및 비우호적인 환율 영향 속에서 판매 물량 증가와 수익성 중심의 판매로 회복세를 이어갔다"라고 밝혔다.

이어 "2021년 2분기 판매 믹스는 인도, 중남미 등 신흥국의 판매 회복으로 소폭 악화됐으나, 수익성 중심의 판매 전략으로 수익성 개선세를 이어갔다"라고 설명했다.

또, "주요 국가들의 백신 접종률 상승 및 각국 정부의 경기 부양책 지속 등으로 글로벌 주요 시장의 자동차 수요가 회복세를 이어갈 전망이다"라며 "다만, 글로벌 반도체 공급 부족 영향이 다소 완화되고 있으나 일부 품목의 반도체 공급 부족 현상이 3분기에도 계속되는 등 정상화까지는 긴 시간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차는 지난해 코로나19 상황과 관련해 유동성 확보 차원에서 중단했던 중간배당을 다시 실시하기로 결정하며, 중간배당 금액을 2019년과 동일한 1,000원(보통주 기준)으로 정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자동차가 신라스테이와 함께 'N 스테이' 패키지 숙박 예약 고객들을 대상으로 'N 스테이 부산(N Stay Busan)' 시승 이벤트를 운영한다고 28일 밝혔다.
롤스로이스모터카가 전기 모빌리티와 관련한 역사적인 발표에 앞서 브랜드의 전기화에 영향을 끼친 인물과 핵심 헤리티지를 공개했다.
메르세데스-AMG 페트로나스 F1 팀의 소속 드라이버 루이스 해밀턴이 지난 9월 24일부터 26일(현지 시간) 러시아 소치 오토드롬 서킷에서 개최된 2021년 FIA F1 월드 챔피언십 러시아 그랑프리에서 가장 먼
㈜슈퍼레이스가 2021년 9월, 더욱 새로워진 '2021 삼성화재 e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을 개최한다.
BMW 코리아 미래재단(이사장 한상윤)이 초등학생 대상 비대면 과학 창의교육 프로그램인 '온라인 주니어 캠퍼스'를 공식 출범하고, 전라남도 진도군 초등학생들이 참여한 첫 번째 수업을 성공적으로 종료했다고 27일 밝혔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