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셀텍, KOPLAS 2021서 분사 압축공기 이용한 자가발전식 에코건 선보인다

최예원 2021-08-0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에코건│사진 제공-유니셀텍

유니셀텍(UNICELTEC, 대표 김중순)은 오는 8월 25일(수)부터 28일(토)까지 일산 킨텍스 제2전시장에서 열리는 '제26회 국제플라스틱·고무산업 전시회(KOPLAS 2021)'에 참가해 정전기 제거장치 에코건을 선보인다.

유니셀텍은 정전기, 분진 및 먼지 제거 솔루션을 개발&제작하는 회사로, 대표 제품은 De-duster와 ECO-Gun(에코건)이다. De-duster는 수지 원재료의 분진과 먼지를 제거하는 제품이며, 에코건(Anti-Static Gun)은 도장 및 제품 생산 공정 중 발생하는 정전기와 먼지를 제거해준다.

이번 전시회에서 선보이는 에코건은 전자부품 조립, 도장 및 코팅 작업, 플라스틱 사출 등 생산공정 중 정전기에 의해 발생하는 먼지 부착, 전자파 피해, 전기쇼크 등을 방지하기 위해 사용하는 정전기 제거장치다. 분사되는 압축공기를 이용하여 순간적으로 발전, 승압해 자체적으로 +, - 이온을 만드는 방식으로, 별도의 전원장치가 없어서 전원선이 끊어지거나 감전, 작업범위의 제한 등 불편함이 없다.

유니셀텍 관계자는 "별도의 파워케이블(전원선)이 필요하지 않으며, 충전지와 충전거치대 또한 필요 없는 자가발전식 제전건인 에코건은 기존 제전건 대비 가벼우면서 효율적으로 먼지 제거가 가능하다"라고 제품의 장점에 대해 설명했다. 이어 "전자제품 생산, 플라스틱 사출, 자동차 도장, 각종 케이스 제작, 필름(시트) 등에 사용할 수 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한국이앤엑스와 한국합성수지가공기계공업협동조합이 주최하는 KOPLAS 2021은 플라스틱의 원재료부터 금형, 가공기계, 관련 부대장치, 자동화 솔루션, 인쇄, 포장, 반제품, 완제품까지 여러 가지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고 관련 산업의 현재와 미래를 제시하는 '플라스틱 고무 관련 산업의 장'을 제공한다.

→ KOPLAS 2021 뉴스 특별 페이지 바로 가기

→ KOPLAS 2021 사전 신청 등록하기

→ KOPLAS 2021 실시간 라이브 영상 보러 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산업 기사

한국조선해양기자재공업협동조합(강호일 이사장)은 지난 11월 30일부터 12월 3일까지 나흘간 열린 '2021 조선해양산업 온라인 수출상담회'를 통해 1억5000만 달러의 수출 상담 실적을 올렸다고 7일 밝혔다.
한국반도체연구조합은 지난 11월 25일 일산 킨텍스(KINTEX)서 열린 '2021 서울모빌리티쇼'에 참가했다.
코리아에프티㈜(대표 오원석, 김재산)는 지난 11월 25일 일산 킨텍스(KINTEX)서 열린 '2021 서울모빌리티쇼'에 참가했다.
서연은 지난 11월 25일 일산 킨텍스(KINTEX)서 열린 '2021 서울모빌리티쇼'에 참가했다. 서연그룹은 1972년 창립 이래 50년간 변화에 대한 도전정신과 끊임없는 제품 개발을 통해 'Global Auto
제엠제코㈜(대표 최윤화)는 지난 11월 25일 일산 킨텍스(KINTEX)서 열린 '2021 서울모빌리티쇼'에 참가했다.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