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혁신센터, BMW 그룹 코리아와 'BMW 테스트베드 프로젝트' 참여 스타트업 모집한다!

최상운 2021-08-3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이미지 제공 -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이하 경기혁신센터)가 BMW 그룹 코리아와 사업화 협력을 위한 오픈이노베이션 프로그램 'BMW 테스트베드 프로젝트(BMW Testbed with Korean Innovations)' 참여 스타트업을 모집한다.

BMW 테스트베드 프로젝트는 혁신 스타트업과 BMW 그룹 코리아가 함께 새로운 기술 및 솔루션 도입 방안을 모색하면서 사업화까지 연계, 양 사 시너지를 창출하는 오픈이노베이션 프로그램이다.

프로그램에 참여해 BMW 그룹 코리아 사업 부서의 협업 대상으로 최종 선정되면 1,000만 원의 사업화 자금이 지원된다. 그뿐만 아니라 △경기혁신센터의 직·간접 투자 검토 및 공간 지원 △한국무역협회의 스타트업 바우처 가산점 부여 및 다른 해외 대기업과 우선 매칭 혜택 △초기 테크 스타트업 전문 투자사 퓨처플레이의 초기 투자 검토 등 후속 지원도 받을 수 있다.

모집 분야는 △사내 업무 프로세스 관리 솔루션 △BMW 그룹 코리아 내부 세일즈·마케팅 데이터 활용 빅데이터 분석 솔루션 △자동차 데이터 분석을 통한 시승 차량 관리·모니터링 솔루션 △BMW 그룹 코리아에 적용할 수 있는 브랜드 및 마케팅 솔루션 △myBMW 애플리케이션 시뮬레이션 테스트 프로그램 △기타 협업 자유 제안 등이다.

프로그램 참가 접수는 경기혁신센터 오픈브리지 홈페이지에서 진행되며, 모집 기간은 9월 12일까지다. BMW 그룹 코리아 사업 부서의 검토를 거쳐 매칭 미팅 대상 기업을 선발, 올해 안에 사업화 자금 지원 등 후속 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다.

경기혁신센터 오픈 이노베이션 담당자는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국내 유망 스타트업과 BMW 그룹 코리아와의 의미 있는 협업이 성사됐으면 한다"라며 "많은 유망 스타트업의 지원을 바란다."고 참여를 독려했다.

한편, 경기혁신센터는 2016년부터 파트너사 KT와 오픈이노베이션 프로그램을 함께 운영하며 기술 검증(PoC), 전략 투자, 상용화 등 70건 이상의 사업화 연계를 진행해 왔다. 올 하반기에는 BMW 그룹 코리아, 농협경제지주, 롯데월드·롯데컬처웍스, 대교 등으로 참여 그룹사를 확대하는 등 혁신 스타트업과 협업을 위한 오픈이노베이션 기능을 강화하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K Car(케이카)의 황규석 진단실장이 추석 연휴를 앞두고 장거리 운행에 대비한 차량 점검 방법을 공개했다.
이탈리아 상용차 브랜드 이베코(IVECO)와 미국 수소트럭 전문기업 니콜라 코퍼레이션(Nikola Corporation)이 지난 15일(현지시각), 배터리 전기트럭 '니콜라 트레(Tre)'의 생산거점이 될 독일 울름
BMW의 모터사이클 부문인 BMW 모토라드가 '뉴 R 18' 시리즈의 신규 모델인 '뉴 R 18 트랜스콘티넨탈' 및 '뉴 R 18 배거'의 사전계약을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현대차그룹은 17일(금) 산업현장의 위험을 감지하고 안전을 책임지는 '공장 안전 서비스 로봇(Factory Safety Service Robot, 팩토리 세이프티 서비스 로봇)'을 최초로 공개하고 기아 오토랜드 광명
포르쉐 AG(Dr. Ing. h.c. F. Porsche AG)가 9월 17일부터 오는 10월 3일까지 '포르쉐 버츄얼 런(Virtual Run)'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