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자동차-부산시, 미래차 전략산업 생태계 구축 및 일자리 창출 위해 손 잡는다!

최상운 2021-09-1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르노삼성자동차 부산공장 전경│사진 제공-르노삼성자동차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 시뇨라)는 15일, 르노그룹 국제 개발·협력 총괄을 맡고 있는 프랑수아 프로보 부회장과 르노삼성자동차 도미닉 시뇨라 사장이 부산시청에서 박형준 부산시장과 만나 르노삼성자동차의 미래차 전략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한 공동 노력 방침에 합의했다고 밝혔다.

르노삼성자동차와 부산시는 오늘(15일) 발표한 합의문을 통해 르노삼성자동차 부산공장에 미래차 전략산업을 위한 생태계를 구축하고 이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에 함께 기여할 것을 약속했다.

합의문 내용에 따르면, 르노삼성자동차와 부산시는 국가 빅3 산업인 미래차를 부산지역의 중심 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르노삼성자동차 부산공장 내 생산시설 및 부지를 활용하여 미래차 전략산업을 위한 생태계를 구축해 나갈 예정이다.

이를 위해 르노삼성자동차는 미래 친환경차 개발을 위한 핵심 부품업체 등 생태계 참여자를 위한 인프라를 조성하고 지역 상생 및 청년 일자리 창출에도 노력할 계획이다. 또한 부산시는 르노삼성자동차 부산공장을 중심으로 미래차 생태계 조성이 가능하도록 참여기업 및 컨소시엄 등에 대한 행정적, 재정적 지원을 하기로 했다.

르노삼성자동차와 부산시는 올 4월 박형준 시장 취임 이래 부산시의 미래차 전략을 위한 논의를 함께 지속해 왔다. 공동 합의가 이루어짐에 따라 르노삼성자동차와 부산시는 민관 합동 태스크포스팀(TFT)을 구성해 향후 구체적인 사업 시행 방안 및 일정 등을 논의해 갈 예정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자동차가 신라스테이와 함께 'N 스테이' 패키지 숙박 예약 고객들을 대상으로 'N 스테이 부산(N Stay Busan)' 시승 이벤트를 운영한다고 28일 밝혔다.
롤스로이스모터카가 전기 모빌리티와 관련한 역사적인 발표에 앞서 브랜드의 전기화에 영향을 끼친 인물과 핵심 헤리티지를 공개했다.
메르세데스-AMG 페트로나스 F1 팀의 소속 드라이버 루이스 해밀턴이 지난 9월 24일부터 26일(현지 시간) 러시아 소치 오토드롬 서킷에서 개최된 2021년 FIA F1 월드 챔피언십 러시아 그랑프리에서 가장 먼
㈜슈퍼레이스가 2021년 9월, 더욱 새로워진 '2021 삼성화재 e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을 개최한다.
BMW 코리아 미래재단(이사장 한상윤)이 초등학생 대상 비대면 과학 창의교육 프로그램인 '온라인 주니어 캠퍼스'를 공식 출범하고, 전라남도 진도군 초등학생들이 참여한 첫 번째 수업을 성공적으로 종료했다고 27일 밝혔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