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그룹사장 르네 코네베아그, 유럽 지역 16개 시장 총괄 자리 맡는다!

최상운 2021-09-1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좌) 르네 코네베아그(René Koneberg) 그룹사장, (우) 틸 셰어(Till Scheer) 신임 그룹사장 모습
| 제공-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는 르네 코네베아그(René Koneberg) 그룹사장이 4년간의 임기를 마치고, 오는 10월 1일부로 유럽 지역 16개 시장을 총괄하는 자리로 이동한다고 밝혔다.

르네 코네베아그 그룹사장은 지난 2017년 9월에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에 합류했다. 부임 이후 고객 신뢰 회복을 최우선 과제로 삼고 4년간 조직과 프로세스 쇄신, 기업문화와 직원역량 강화를 주도해왔다. 또한 2020년 한 해에만 산하 네 개 브랜드에 걸쳐 54개 모델을 출시, 전년 대비 두 배 이상의 성장을 이끌어내며 경영정상화와 시장경쟁력 회복을 위한 의미 있는 성과들을 이뤄냈다. 뿐만 아니라 사회공헌활동을 주요 추진과제로 두고 교육과 환경, 문화, 지역사회에 기여하는 글로벌 기업시민으로서 소임을 다하는 데 적극 나섰다. 이러한 노력은 성장 모멘텀을 확보하고 한국의 지속가능한 성장에 기여하는 가치 창출로 이어졌다.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르네 코네베아그 그룹사장은 "지난 4년간의 시간이 결코 쉽지 않았지만, 한 팀으로 같은 목표를 향해 달려와준 그룹 및 산하 네 개 브랜드 임직원들의 열정과 노력 덕분에 여기까지 올 수 있었다"라며 "자동차산업의 패러다임이 급격히 바뀌어 가고 있는 가운데, 폭넓은 제품 포트폴리오와 미래지향적인 어젠다를 앞세워 미래 모빌리티 시대의 성장동력을 키워 나가고 있는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를 항상 응원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르네 코네베아그 그룹사장의 후임으로는 폭스바겐그룹 일본에서 사장 겸 최고경영자를 지내온 틸 셰어(Till Scheer)가 10월 중순부로 부임할 예정이다.

틸 셰어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신임 그룹사장은 2003년 폭스바겐그룹 이탈리아에 입사해 2008년까지 경상용차 부문 및 그룹의 영업과 네트워크를 담당했다. 2008년부터는 홍콩에서 폭스바겐을 책임졌고, 2012년에는 폭스바겐그룹 중국으로 이동해 벤틀리와 부가티 부문 총괄로 근무했다. 2014년부터는 중국 베이징에서 폭스바겐 수입을 총괄한 데 이어, 2016년부터 일본에서 지금의 직책을 맡아오고 있다.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의 이사회 의장인 볼프 슈테판 슈페흐트(Wolf-Stefan Specht)는 "어려운 시기에 회사를 이끌어준 르네 코네베아그 그룹사장의 헌신과 노력 덕분에,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는 미래를 위한 성장동력을 확보하면서 경영정상화와 시장경쟁력 회복을 위한 기반을 성공리에 다질 수 있었다. 이 기회를 빌려 르네 코네베아그 그룹사장에게 감사의 말씀을 드리고, 새로운 자리에서 더욱 약진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특히 아시아 시장에 관한 폭넓은 경험과 전문성을 보유한 틸 셰어 신임 그룹사장이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의 성장전략을 더욱 발전시킬 수 있을 것으로 확신한다."고 덧붙였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오토에버(대표 서정식) 컨소시엄이 산업통상자원부, 대구광역시 지원으로 한국자동차연구원이 수행하는 '5G 기반 자율주행 융합기술 실증 플랫폼' 사업의 실증 환경 구축 사업자로 최종 선정됐다.
현대자동차가 주최하는 '현대 블루 프라이즈 디자인 2021' 수상자 심소미 큐레이터의 전시 '미래가 그립나요?' 전(展)이 12월 9일(목)부터 내년 3월 31일(목)까지 현대 모터스튜디오 부산에서 개최된다.
BMW가 안드로이드 기반의 스마트폰 소지 고객을 위한 BMW 디지털 키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9일 밝혔다.
볼보자동차코리아(대표 이윤모)가 '익스클루시브 바이 볼보(EXKLUSIV by Volvo)'라는 이름으로 반려동물의 안전을 위한 '볼보 세이브 시트(Volvo Save Seat)'와 '볼보 세이브 태그(Volvo S
블루샤크코리아(대표 이병한)가 IT 기반 배달대행 솔루션 기업인 '슈퍼히어로'와 배달 전용 전기스쿠터 도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라스트마일 시장 진출에 박차를 가한다고 밝혔다.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