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트랜시스-아이디어판다, 컬래버 통해 시트가죽 업사이클링 제품 '업사이키링' 선보여!

최상운 2021-09-1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업사이키링│사진 제공-현대트랜시스

모빌리티 선도기업 현대트랜시스가 룰루랄라 유튜브 프로그램 '아이디어판다'와의 컬래버를 통해 새로운 업사이클링 제품인 '업사이키링'을 만들었다고 16일 밝혔다.

'아이디어판다'는 JTBC스튜디오 산하의 스튜디오 룰루랄라에서 제작하는 커머스형 프로그램으로 만화가 김풍, 소녀시대 써니, 개그우먼 이은지가 3MC로 활약하며 제품을 만들고, 펀딩을 통해 실제 판매까지 연결된다.

현대트랜시스는 '아이디어판다' 프로그램에 시트 연구 과정에서 나오는 폐기물(자투리 가죽)을 활용해 만들 수 있는 친환경 업사이클링 제품 개발을 의뢰했다.

이에 따라 지난 8월25일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 '아이디어판다' 10화에는 SF9 재윤이 인턴사원으로 함께 출격해 획기적인 아이디어를 내며 좋은 반응을 얻었다.

프로그램을 통해 개발된 친환경 업사이클링 제품의 이름은 '업사이키링'으로, '업사이클'과 '키링'을 합성한 직관적인 단어다. 최근 MZ세대 문화 트렌드 중 하나로 부각된 '착한 소비 문화'를 적극 반영한 제품이다.

'업사이키링'은 큰 가죽이 아닌, 작은 가죽까지 활용해서 제작할 수 있어 연구 과정에서 발생하는 자투리 가죽을 좀 더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게 됐다.

키링 외관은 지구를 생각하는 의미를 담아 지구 캐릭터를 적용했고, 내부에 장바구니를 포함시켜 키링+장바구니 콘셉트로 제작했다.

또한 키링 안쪽에 들어가는 장바구니는 친환경 소재인 타이벡 소재로 제작해 'Zero Waste Life' 실천을 독려했다.

현대트랜시스 관계자는 "최근 RE100 가입 선언을 통해 재생에너지로 대체하기 위한 방안을 모색하는 등 지구를 위한 다양한 혁신 활동을 시도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친환경에 관심을 갖고 소재의 개발과 폐기처리 과정에서 탄소배출을 줄일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현대트랜시스는 자동차에 적용 가능한 친환경 소재 개발을 통해 환경오염을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연구과정에서 발생하는 한 달 7톤가량의 시트 폐기물을 활용하기 위한 방법도 지속적으로 고민해왔다.

2018년에는 사회적기업 CONTINEW, 2020년에는 사회적기업 공공공간과 협업하여 자투리 가죽을 활용한 명함지갑, 자동차키 지갑 등을 개발해 내부 판촉물로 사용하며 소상공인들과의 상생을 이루기 위해 노력했다.

또한 현대자동차, 마리아 코르네호와 협업해 뉴욕 패션위크에서 업사이클링 패션을 소개하기도 했다.

한편, 키링 장바구니 '업사이키링'은 크라우드 펀딩사이트 '와디즈'를 통해 9월 9일부터 오는 22일까지 2주간 펀딩 판매가 진행되며, 가격은 39,900원으로 책정됐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모나미가 새로운 디자인 문구 브랜드 '제니스(Zenith)'와 '지퀀스(Zequenz)'를 15일 선보인다.
꽃빛아트(대표 조정숙)는 지난 10월 13일(수)부터 15일(금)까지 3일간 일산 킨텍스(KINTEX) 제1전시장에서 열린 '2021 국제 광융합 엑스포'에 참가했다.
㈜모픽(대표 신창봉)은 지난 9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서울 신라호텔에서 열린 'Try Everything 2021'에 참가했다.
"인테리어티쳐는 배달의민족, 에어비앤비의 디자이너 버전이다!"
2016년 ASIA와 함께 출범한 WBFF(World Beauty Fitness & Fashion) KOREA가 지난 4년간의 긴 공백을 깨고 코바컴퍼니와 함께 오는 11월 28일 일산 킨텍스에서 새로운 출발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