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 AG, '포르쉐 버츄얼 런(Porsche Virtual Run)' 진행... 난치병 아동 꿈 지원한다!

최상운 2021-09-1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버츄얼 런(Porsche Virtual Run)을 위해 훈련하는 포르쉐 모터스포츠 팀│사진 제공-포르쉐

포르쉐 AG(Dr. Ing. h.c. F. Porsche AG)가 9월 17일부터 오는 10월 3일까지 '포르쉐 버츄얼 런(Virtual Run)'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포르쉐코리아를 포함해 전 세계 포르쉐 직원들이 참여하는 '포르쉐 버츄얼 런'을 통해, 1km당 50센트의 기부금을 적립하고, 모금된 전액을 난치병을 겪는 아동들의 꿈을 지원하는 메이크-어-위시(Make-A-Wish) 재단에 기부한다. 이를 통해 아동과 가족이 질병과의 싸움을 이겨낼 수 있는 용기와 희망을 전할 계획이다.

올해 처음 시도되는 새로운 포맷의 '포르쉐 버츄얼 런'은 '드리븐 바이 드림(Driven by dreams)'의 브랜드 모토 아래 전 세계의 포르쉐 네트워크를 하나로 합치는 계기를 제공한다.

포르쉐 AG 이사회 회장 올리버 블루메는 "아동이 난치병을 겪게 되면 그 가족의 삶까지 모든 것이 달라지고, 이런 상황에서 긍정적인 삶의 태도를 유지하는 것은 어려운 일"이라며, "메이크-어-위시 재단과 함께 희망과 용기를 전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강조했다.

'포르쉐 버츄얼 런' 참가자들은 퓨마트랙(PUMATRAC) 앱 등록을 통해 거리와 참여 횟수를 직접 선택하고 러닝을 시작하면 된다. '버츄얼 런' 티셔츠도 구매할 수 있으며, 모든 수익금은 메이크-어-위시 재단에 기부된다. 포르쉐 직원들은 르망(Le Mans, 13.626km), 뉘르부르크링 노르트슐라이페(Nürburgring-Nordschleife, 20.83km), 타르가 플로리오(Targa Florio, 72km) 등 3개의 전설적인 레이스 트랙에서 단계별로 프로젝트에 참여할 수 있다.

한편, 메이크-어-위시 재단은 지난 1983년 애리조나주 피닉스에서 처음 설립되었다. 백혈병으로 투병하던 크리스의 첫 번째 소원이 실현된 것을 계기로 메이크-어-위시가 탄생하게 되었다. 크리스는 할머니가 만든 제복을 입고 경찰관이 기증한 배지를 착용해 경찰서장과 함께 일일 경찰이 되었다. 지난 1993년 메이크-어-위시 국제재단이 설립됐고, 2018년부터는 독일에서도 활동하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케이에스티(KST)일렉트릭(대표 김종배)은 오는 10월 21일(목)부터 24일(일)까지 4일간 엑스코에서 개최되는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21(Daegu International Future Auto Ex
'2021 삼성화재 e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이 온라인 선발전을 마무리하고, 치열한 경쟁을 통해 선발된 24인의 드라이버들과 함께 오는 18일(월)부터 본격적인 정규리그 일정에 돌입한다.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21(디파 2021)'이 오는 10월 21일(목)부터 24일(일)까지 나흘간 엑스코에서 개최된다.
토요타코리아는 토요타가주레이싱(TOYOTA GAZOO Racing, 토요타자동차의 모터스포츠 전담 사업부)이 주최하는 온라인 레이싱 대회 'GR GT 컵 2021' 아시아 파이널이 오는 16일 열린다고 밝혔다.
폭스바겐이 자사 첫 번째 순수 전기 SUV ID.4가 미국 고속도로 안전보험협회(IIHS)로부터 최고 안전 등급인 2021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TOP SAFETY PICK+)를 획득했다고 15일 밝혔다.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