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ngyo Game & Contents] 카카오엔터테인먼트, 플레이엠-크래커 합병... 멀티 레이블 고도화로 글로벌 K팝 경쟁력 강화 나선다!

고정현 2021-09-1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 플레이엠, 크래커 각 이사회 통해 양사의 합병 의결, 연내 합병 절차 완료하고 새로운 합병 법인 출범할 계획

- 플레이엠 장현진 대표, 크래커 윤영로 대표가 공동 대표 맡아 함께 이끌어

- 양사의 음악 사업 노하우 바탕으로 시너지 창출 및 아티스트 IP 투자 강화 통해 글로벌 경쟁력 확보 추진


카카오엔터테인먼트(대표 김성수, 이진수)는 음악 레이블 자회사인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이하 플레이엠)와 크래커엔터테인먼트(이하 크래커)를 통합한다고 17일 밝혔다.

플레이엠과 크래커는 각사 이사회를 열고 양사가 합병해 신설 통합 레이블로 출범하기로 의결했다. 연내 합병 절차를 완료할 예정이며, 플레이엠의 장현진 대표와 크래커의 윤영로 대표가 신설 법인을 함께 이끈다. 새로운 합병 법인의 사명과 세부 합병 절차는 추후 공개할 계획이다.

카카오엔터 측은 이번 플레이엠과 크래커의 합병은 그동안 추진해 온 멀티 레이블 체제 고도화의 일환이라고 설명했다. 카카오엔터는 멀티 레이블 체제를 운영하며 각 레이블이 안정적인 시스템을 바탕으로 독립적인 음악적 개성과 색깔을 유지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동시에, 글로벌아이돌, 보컬리스트, 프로듀서, 작곡가 등 다양한 장르로 레이블을 확대해왔다. 이번 합병으로 플레이엠과 크래커 양사의 강력한 아티스트 IP와 콘텐츠 노하우를 결합해 새로운 시너지를 만들어내며, 글로벌 K팝 산업 내 카카오엔터의 경쟁력을 한층 강화하겠다는 목표다.

새롭게 출범하는 신설 음악 레이블은 더욱 적극적이고 과감한 투자를 추진한다. 소속 아티스트들이 음악 활동에 몰입하고 영역을 확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은 물론, 재능 있는 신인 아티스트들의 발굴과 육성에 집중할 계획이다.

플레이엠에는 인기 걸그룹 에이핑크와 가수 허각, 보이그룹 빅톤, 신인 걸그룹 위클리 등이 소속되어 있으며, 크래커에는 인기 보이그룹 더보이즈가 소속되어 있다. 양사 모두 글로벌 K팝 아이돌부터 신인 아이돌까지 아티스트 기획, 제작에 탁월한 경험과 노하우를 갖춘 음악 레이블이다. 아티스트의 기획, 발굴, 육성, 글로벌 팬덤 구축 등 그동안 양사가 축적한 음악 사업의 핵심 역량과 안정적 제작 시스템을 바탕으로 다양한 시너지를 창출, 독보적인 음악 사업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카카오엔터 측은 "독립적으로 각 레이블의 핵심 역량을 강화하는 동시에, 긴밀하게 협업해 강력한 통합 시너지를 창출하고 다양한 장르로 영역을 확장하는 등 멀티 레이블 시스템의 고도화를 지속 추진하며, 음악 사업의 경쟁력을 강화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출처: 판교테크노밸리 공식 뉴스룸

→ '아시아 혁신 허브 판교테크노밸리 2021' 뉴스 바로 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삼부시스템(대표 유철호)은 오는 10월 26일(화)부터 29일(금)까지 4일간 창원컨벤션센터(CECO)에서 개최되는 '창원국제스마트팩토리 및 생산제조기술전(SMATOF 2021)'에 참가해 주문 공정 자동화 소프트웨
유아이컴은 오는 10월 28일(목)부터 30일(토)까지 대구 엑스코 동관에서 열리는 제19회 대구국제안경전(DIOPS 2021)에 참가해 안경원 플랫폼 관리 프로그램 '옵티버스'와 색파장 진단 장비 '휴페이스'를 선
크래프톤(대표 김창한)의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이 글로벌 콘텐츠 기업 스마트스터디의 '핑크퐁 아기상어'와 컬래버레이션 아이템 및 이벤트를 공개한다고 25일 밝혔다.
카카오는 오는 11월16일부터 18일까지 '이프 카카오(if kakao 2021)' 컨퍼런스를 온라인으로 개최한다고 25일 밝혔다.
에이서(acer)가 '넥스트 에이서(next@acer)' 행사를 통해 혁신적인 디자인과 강력한 성능의 게이밍 데스크톱 PC와 신개념 게이밍 프로젝터 등 게이밍 신제품을 선보였다.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