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토브, 건강한 등굣길 구축 위한 빅데이터 기반 AI 솔루션 개발

최예원 2021-09-2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이미지 제공-모토브

모빌리티 어반테크 기업 모토브(대표 임우혁, 김종우)가 건강한 등굣길 구축을 위한 빅데이터 기반 AI 솔루션 개발을 완료하고, '우리아이 SOS' 앱의 베타서비스 버전을 선보인다.

모토브는 지난해 9월 인천테크노파크가 주관하는 '인천 아동 안전, 케어 SOS랩 운영' 사업에 선정됐다. 이 사업은 데이터, 네트워크, AI 기술을 기반으로 인천의 주요 아동 문제를 해결해 시민 및 아동의 편의성을 제고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이에 모토브는 인천 지역에 공단이 밀집돼 있는 환경과 출퇴근 시간에 교통 정체로 대기 오염도가 심각한 상황을 문제로 인식하여 자사 기술을 활용한 솔루션을 내놨다.

모토브는 택시 상단 표시등에 '모토브 기기'를 설치해 실시간으로 도시 공간 데이터를 수집하고, 데이터를 반영해 상황인지형 광고를 운영하는 차세대 광고 플랫폼이다. 모토브 기기에 탑재된 30여 개의 IoT 센서로 유동인구, 재난, 환경, 안전, 교통, 복지 등의 빅데이터를 수집하는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

이미지 제공-모토브

이번 사업은 모토브 기기가 설치된 택시가 인천시 전 지역의 초등학교 주변에서 수집한 유동인구, 미세먼지, 유해가스 등의 데이터를 기반으로 아동 및 학부모에게 건강한 등굣길 경로를 안내하는 서비스이며, 시민들에게 '우리아이 SOS'라는 명칭의 앱 형태로 제공된다. 앱에서는 인천시 소재의 모든 초등학교에 대한 안전한 등굣길 정보를 제공한다. 앱에 등교 시간과 경로를 입력하면 해당 등굣길의 대기 환경 정보와 함께 미세먼지, 맹독성 물질 등의 위험 요소로부터 안전한 등굣길을 안내한다.

'우리아이 SOS' 앱은 10월 초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베타서비스 버전으로 출시된다. 시민들의 의견을 반영해 추후 정식 버전 앱을 선보일 예정이다.

모토브 임우혁 대표는 "이번 사업은 모토브가 수집한 데이터를 활용해 시민들이 필요로 하는 생활 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하는 첫 비즈니스 모델로 의미가 있다"라며 "이를 더욱 발전시켜 스마트시티에 유용한 도시 데이터를 수집 및 분석해 솔루션까지 제안하는 시스템을 구축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모토브는 인천시청 및 인천경찰청과 함께 방범 전략 수립의 기초가 되는 '야간 골목길 안전시스템'을 구축했다. 이를 통해 다양한 도시 데이터를 연계해 도시 내 문제를 해결하고, 안전한 스마트시티 구축에 기여할 계획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마엇(대표 오동식)은 오는 10월 20일(수)부터 22일(금)까지 3일간 울산전시컨벤션센터(UECO)에서 개최되는 '2021 울산안전산업위크(2021 Ulsan Safety Week)'에 참가해 디지털 안전·보건관
원스톱 메타버스 플랫폼 브이에이코퍼레이션(VA Corporation, 대표 김동언)이 가상 인간(버추얼 휴먼) 기술력으로 개발한 국내 최초의 '다인종 버추얼 휴먼' 3인을 공개했다.
케이스티파이(CASETiFY)가 '더현대 서울'서 국내 최초의 케이스티파이 팝업스토어 '케이스티파이 스튜디오'를 10월 15일(금)부터 11월 4일(목)까지 약 3주간 운영한다고 밝혔다.
스페클립스(대표 변성현)는 미국 메드테크 아웃룩(MedTech Outlook)이 발표한 2021년도 '비삽입 의료기기(Non Invasive Device) 톱 10 기업(Top 10 Non Invasive Devic
브릭굿즈 전문 개발사 ㈜앤스브릭코리아는 와디즈를 통해 '앤테리어맵:대한민국'을 선보인다. 크라우드 펀딩 형식으로 출시하는 '앤테리어맵'은 와디즈를 통한 최초 출시로, 대한민국의 모습을 브릭으로 담은 지도형 브릭 제품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