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코리아, 고객과의 접점 확대 위해 온라인으로 차량 판매한다!

최상운 2021-10-0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이미지 제공 - 벤츠 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토마스 클라인)가 공식 온라인 판매 채널 '메르세데스 온라인 숍(Mercedes Online Shop)'에서 차량 판매를 시작한다.

지난달 메르세데스 온라인 숍을 오픈하고 인증 중고차부터 판매를 시작한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이번에 신차 부문으로 영역을 확장함으로써 온라인 판매 채널을 한층 확대하게 됐다.

메르세데스 온라인 샵은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의 공식 딜러 11개 사가 주도적으로 참여해 온라인으로 차량을 판매하는 마켓 플레이스 형태이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내년에 서비스 상품도 온라인으로 판매를 시작함으로써, 이를 통해 제품과 서비스를 아우르는 궁극적인 온라인 마켓플레이스를 제공하겠다는 계획이다.

고객은 메르세데스-온라인 숍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공식 딜러사가 판매하는 차량 정보를 확인하고 주문할 수 있다. 차량 검색 페이지의 필터 기능을 사용해 모델, 보디 타입, 색상, 옵션, 가격 등의 다양한 조건으로 원하는 차량을 찾아볼 수 있으며 차량별로 판매 중인 딜러사 정보가 표기돼 선택에 반영할 수 있다.

차량을 결정한 후에는 견적 및 상담 요청이 가능하며 메르세데스 온라인 숍에서 독점적으로 제공하는 '지금 주문하기' 기능을 통해 100만 원을 온라인으로 결제함으로써 해당 차량을 즉시 예약할 수도 있다. 취소 시에는 전액 환불도 가능하다. 이후에는 해당 딜러 사의 전시장 정보를 지도로 확인해 방문할 곳을 선택하고 계약서 작성, 잔금 처리, 차량 인수 등 남은 과정을 진행하면 된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신차 부문 온라인 판매 개시와 함께 새로운 옵션으로 구성된 모델을 공개할 예정이며 일정 시간이 지난 후 오프라인 전시장으로 확대 판매할 예정이다. 향후에는 온라인 숍에서만 구매할 수 있는 전용 모델도 선보이며 고객에게 선택의 즐거움을 선사하겠다는 방침이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세일즈 부문 총괄 이상국 부사장은 "메르세데스 온라인 숍은 고객에게는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차량을 구매할 수 있는 이점을 제공하고, 딜러사에는 온라인 가상 전시장의 역할을 함으로써 고객과의 접점을 확대하는 역할을 한다"라며,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시대의 흐름을 반영한 편리한 구매 환경을 제공함으로써 고객들에게 항상 최상의 가치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오토에버(대표 서정식) 컨소시엄이 산업통상자원부, 대구광역시 지원으로 한국자동차연구원이 수행하는 '5G 기반 자율주행 융합기술 실증 플랫폼' 사업의 실증 환경 구축 사업자로 최종 선정됐다.
현대자동차가 주최하는 '현대 블루 프라이즈 디자인 2021' 수상자 심소미 큐레이터의 전시 '미래가 그립나요?' 전(展)이 12월 9일(목)부터 내년 3월 31일(목)까지 현대 모터스튜디오 부산에서 개최된다.
BMW가 안드로이드 기반의 스마트폰 소지 고객을 위한 BMW 디지털 키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9일 밝혔다.
볼보자동차코리아(대표 이윤모)가 '익스클루시브 바이 볼보(EXKLUSIV by Volvo)'라는 이름으로 반려동물의 안전을 위한 '볼보 세이브 시트(Volvo Save Seat)'와 '볼보 세이브 태그(Volvo S
블루샤크코리아(대표 이병한)가 IT 기반 배달대행 솔루션 기업인 '슈퍼히어로'와 배달 전용 전기스쿠터 도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라스트마일 시장 진출에 박차를 가한다고 밝혔다.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