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 AG, 2021년도 3분기 실적 발표... 전년 동기 대비 13퍼센트 ↑

최상운 2021-10-1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포르쉐 AG가 2021년 3분기까지 총 217,198대의 차량을 인도했다.│사진 제공-포르쉐 AG

포르쉐 AG(Dr. Ing. h.c. F. Porsche AG)가 2021년 3분기까지 전년 동기 대비 13퍼센트 증가한 총 21만 7,198대의 차량을 인도했다고 19일 밝혔다. 전 세계 모든 지역에서 판매량이 증가했으며 특히 미국에서 강력한 성장을 기록했다.

포르쉐 AG 영업 및 마케팅 이사회 멤버 데틀레브 본 플라텐은 "포르쉐 제품 수요가 지난 3분기 동안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어 매우 기쁘다"라며, "예약 수요가 많아 올 한 해 실적 전망 역시 낙관적으로 전망되지만, 여전한 코로나19 위기, 반도체 부족 등 직면한 문제에 유연하게 대응해 나가기 위해 상황을 면밀히 주시하고 있다."고 전했다.

제품별로는 총 62,451대 판매된 카이엔이 성장을 주도했고, 마칸이 전년 대비 12퍼센트 증가한 61,944대가 인도되며 그 뒤를 이었다. 출시 2년 차를 맞은 순수 전기 스포츠카 타이칸은 28,640대 인도되며 제품력과 인기를 입증했다. 포르쉐 아이코닉 모델 911은 전년 대비 10퍼센트 증가한 27,972대, 718 박스터와 718 카이맨은 전년 동기 대비 1퍼센트 증가한 15,916대, 파나메라 역시 1퍼센트 증가한 20,275대가 판매되었다.

지역별로는 전년 대비 50퍼센트 증가하며 총 51,615대를 인도한 미국 시장의 성장이 두드러졌다. 이 같은 강력한 시장 지위는 북미 시장 고객들이 포르쉐를 가장 매력적인 프리미엄 브랜드로 인식하고 있다는 J.D. 파워의 '자동차 상품성 및 디자인 만족도 조사(J.D. Power APEAL)' 결과를 통해서도 드러난다. 미대륙 전체에서는 전년 대비 29퍼센트 증가한 63,025대의 차량이 인도되었다.

가장 큰 단일 시장인 중국에서는 11퍼센트 증가한 69,789대의 차량이 인도됐으며, 아시아태평양, 아프리카 및 중동 시장에서는 12퍼센트 증가한 97,841대가 판매됐다. 유럽에서도 전년 동기 대비 2퍼센트 증가한 56,332대의 차량이 인도되며 고객 수요가 늘었으며, 독일에서는 9퍼센트 증가한 19,099대 인도되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인피니티웍스는 지난 11월 25일 일산 킨텍스(KINTEX)서 열린 '2021 서울모빌리티쇼'에 참가했다.
볼보자동차코리아(대표 이윤모)가 장애 어린이 지원사업 기금 3억 원을 푸르메재단에 전달했다.
지난 11월 26일부터 오는 12월 5일까지 총 10일간 진행되는 이번 2021서울모빌리티쇼가 개막 3일 만에 10만여 명의 인파가 모일 정도로 흥행에 성공했다.
마세라티가 지난 11월 25일 일산 킨텍스서 열린 '2021서울모빌리티쇼'서 아르헨티나의 전설적인 레이싱 선수 '후안 마누엘 판지오'와 세계 모터스포츠 최정상에 오른 과거 우승의 영광을 기념하는 작품 'F 트리뷰토
기아가 3일, 한국기업지배구조원 주최로 한국거래소에서 열린 '2021년 한국기업지배구조원 우수기업' 시상식에서 ESG 우수기업상을 수상했다.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