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스와로브스키'와 협업한 특별한 우승 트로피 공개!

최상운 2021-10-2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2021 트로피 모습 | 제공-BMW 코리아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2021(BMW Ladies Championship 2021)'을 후원하는 BMW 코리아가 글로벌 프리미엄 자동차 브랜드의 DNA가 각인된 특별한 우승 트로피를 공개했다.

BMW 코리아는 국내 유일 LPGA 대회의 품격에 맞춰 세계적인 크리스털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스와로브스키(SWAROVSKI)'와 협업을 통해 우승 트로피를 제작했다. 특히 트로피 내부에는 BMW의 플래그십 SAV(스포츠 액티비티 비히클)인 X7에 장착된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털 기어 셀렉터(기어 노브)를 담아내 프리미엄 자동차 브랜드의 상징성을 더욱 부각했으며, 약 4Kg 무게로 제작돼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의 권위만큼 우아함과 묵직함을 더했다.

이 특별한 우승 트로피는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최종 라운드를 마친 후 시상식에서 챔피언의 세리모니와 함께 다시 한번 더 위용을 드러낼 계획이다. 이와 함께 기어 셀렉터를 형상화한 티홀더, BMW BI를 활용한 크리스털 볼마커 등의 굿즈도 함께 선보이며 골프 팬들의 소유욕을 자극했다.

BMW 코리아 관계자는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2021의 트로피는 글로벌 자동차 시장을 선도해나가는 BMW의 고품격 프리미엄 브랜드 이미지가 투영된 작품"이라며 "이번 대회 챔피언에게 우승 이상의 특별한 의미가 담긴 선물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2021에는 세계 최정상급 LPGA와 KLPGA 투어 선수 80명과 초청선수 4명이 참가해 열띤 경쟁을 펼치고 있다. 경기는 72홀 스트로크 플레이 방식으로 운영되며 총상금 200만 달러, 우승 상금은 30만 달러 규모다. 홀인원 특별 부상으로는 순수 전기 플래그십 SAV(스포츠 액티비티 비히클)인 BMW iX와 플래그십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세단인 745Le가 부상으로 제공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아우디가 지난 25일 일산 킨텍스서 열린 '2021서울모빌리티쇼'서 순수 전기구동 프리미엄 스포트백 컨셉트 카 'A6 e-트론 컨셉트'를 선보였다.
지난 26일(금) 개막한 '2021서울모빌리티쇼'가 전동화와 모빌리티의 미래에 관심이 많은 관람객들에게 큰 인기를 끌었다. 서울모빌리티쇼조직위원회에 따르면 개막 3일 차인 28일(일)까지 약 10만 여 명이 전시장을
현대자동차그룹은 29일, 서울시와 공동으로 '2021 자율주행 챌린지' 본선을 서울시 상암동 '자율주행자동차 시범운행지구' 일원에서 개최했다.
엠기어스(Mgears)가 내년 1월 출시를 앞둔 차량용 안드로이드 오토 내비게이션 '엠스틱2'의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피앤더블유인터네셔널(대표 임주완)은 지난 11월 26일(금) 개막해 12월 5일(일)까지 고양 킨텍스(KINTEX) 2전시장 9·10홀에서 진행하는 '2021 서울모빌리티쇼'에 참가했다.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