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모토라드, 'GS 트로피 2022' 한국 대표 선발

최상운 2021-10-2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BMW 모토라드가 'GS 트로피 2022'에 참가할 한국 대표 선수를 최종 선발했다.│사진 제공-BMW 모토라드

BMW의 모터사이클 부문 BMW 모토라드가 지난 10월 16일과 17일 이틀간 충북 보은군 속리산면에서 개최한 'GS 트로피 2022 한국 대표팀 선발전'을 통해 내년 알바니아에서 열리는 'GS 트로피 2022'에 참가할 한국 대표 선수를 최종 선발했다.

GS 트로피는 BMW 모토라드가 주최하는 GS 챌린지 이벤트로, 전 세계 GS 모델 라이더들이 한자리에 모여 모험, 도전, 문화, 우정 등을 나누며 실력을 겨루는 대회다. BMW GS 모터사이클을 소유한 아마추어 라이더라면 누구나 도전할 수 있으며 2년마다 정기적으로 개최되고 있다.

올해 5회째를 맞이한 GS 트로피 2022 한국 대표팀 선발전에는 남성 라이더 14명과 여성 라이더 5명 등 총 19명의 선수들이 참가해 기량을 겨뤘다. 예선에서는 달리기와 톱질하기를 비롯한 체력 측정, 영어 회화 능력 테스트, 모래나 물웅덩이, 통나무, 언덕 등 고난도 장애물을 통과해야 하는 스킬 챌린지 평가가 진행됐다.

사진 제공-BMW 모토라드

전 세계 참가국 모두 동일한 코스로 진행된 결선에서는 한층 높은 난도의 과제가 주어졌으며, 평가에서 상위를 차지한 이병욱(1위), 박다민(2위), 여준효(3위) 씨가 최종 한국 대표로 선발됐다. 이들 3인은 하나의 팀을 이뤄 내년 9월, 알바니아에서 개최되는 GS 트로피 2022 본선에 참가하게 된다.

또한, 이번 선발전에는 여성팀 선발 경기가 처음으로 진행됐으며, 1위를 차지한 김성희 씨와 2위에 오른 민지연 씨가 한국 대표로 최종 선발됐다. 여성 한국 대표팀은 타 참가국 대표팀과의 마지막 평가를 통해 GS 트로피 2022 본선 출전 여부가 결정될 예정이다.

한편, 작년에 탄생 40주년을 맞은 GS는 BMW 모토라드의 대표적인 투어링 엔듀로 모터사이클 라인업으로 지난 1980년, 온로드와 오프로드 두 가지 라이딩 용도를 통합한 첫 번째 모델 'R 80 G/S'로 투어링 엔듀로라는 새로운 모터사이클 영역을 처음으로 구축한 이래 현재까지 120만 대 이상 판매되며 일상과 여행, 그리고 오프로드 주행 등 그 어느 환경에서도 완벽한 주행 성능을 제공하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SK텔레콤이 지난 25일 일산 킨텍스서 열린 '2021서울모빌리티쇼'서 자동차 전용 AI 플랫폼 '누구 오토'(NUGU auto)를 선보였다.
아우디코리아가 지난 25일 일산 킨텍스서 열린 '2021서울모빌리티쇼'서 911 카레라 라인 중 가장 스포티한 모델 '911 타르가 4 GTS'를 선보였다.
포르쉐코리아가 지난 25일 일산 킨텍스서 열린 '2021서울모빌리티쇼'서 911 카레라 라인 중 가장 스포티한 모델 '911 타르가 4 GTS'를 선보였다.
마세라티가 지난 25일 일산 킨텍스서 열린 '2021서울모빌리티쇼'서 자사 브랜드 최초의 하이브리드 SUV '르반떼 GT 하이브리드'를 선보였다.
제네시스가 지난 25일 일산 킨텍스서 열린 '2021서울모빌리티쇼'서 전기차 기반 콘셉트카 '제네시스 엑스'를 공개했다.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