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효자차종 'QM6', 10월 내수 판매 견인… SM6 2022년형 출시 첫 달 전월대비 124.2% 증가!

최상운 2021-11-0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뉴 QM6 주행 모습 | 제공-르노삼성자동차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는 지난 10월 한 달 동안 내수 5,002대, 수출 6,625대로 총 1만 1,627대의 판매 실적을 거두었다.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내수 판매는 30% 감소했으나, 수출은 1590.1%로 대폭 증가해 전체 판매는 54.3% 증가한 실적을 기록했다.

내수 판매는 지난달 출시한 2022년형 SM6의 판매 호조 등에 힘입어 전월 대비 13.7% 증가했다. SM6는 2022년형 출시 첫 달 전월대비 124.2% 증가한 343대가 판매되었다. 2022년형 SM6는 주행 성능과 승차감 개선은 물론, LTE 통신 기반의 이지 커넥트(EASY CONNECT) 서비스가 더욱 업그레이드된 모델이다. 또한 고객 선호도가 높은 기능을 중심으로 트림 별 기본 제공 사양을 재구성해 가격적인 매력도 한층 더 강화했다.

누적 판매 20만대 돌파를 눈앞에 둔 중형 SUV QM6는 10월 한 달 간 전월 대비 23.1% 증가한 총 3,487대가 판매되며 르노삼성자동차의 10월 내수판매 실적을 이끌었다. 올해 10월까지 QM6의 연간 누적 판매량은 3만 012대이며, 11월 중 2016년 출시 이후 총 누적 판매 20만대 돌파를 앞두고 있다.

XM3는 내수 792대, 수출 4,819대 등 총 5,611대가 판매되었다. XM3 내수 판매 차량은 부품 부족 장기화에 따른 고객 출고 지연으로 당초부터 10월 판매 가능 물량이 더욱 크게 줄어들 것으로 전망되어 왔다.

르노삼성자동차는 XM3 수출 차량이 르노 그룹의 부품 우선 공급 정책에 힘입어 안정적 생산을 할 수 있었던 것처럼 그동안 내수 차량의 부품 확보에도 힘써왔다. 그 성과로 11월부터는 XM3를 비롯한 부산공장에서 생산하는 내수 차량의 정상 생산이 가능할 예정이다. 이에 르노삼성자동차는 현재 1300명에 이르는 XM3 대기 고객 물량은 물론, 11월 중 계약 고객들 차량에 대해서도 개소세 인하 혜택 종료 전 연내 출고를 약속했다.

내수 시장에서 르노 브랜드 모델은 소형 SUV 캡쳐가 36대, 전기차 조에와 트위지는 각각 39대, 8대 판매되었다. 중형 상용차 마스터는 297대로 전월 대비 222.8% 판매가 늘어났다.

르노삼성자동차 수출의 경우 XM3와 더불어 QM6(수출명 르노 꼴레오스) 1,726대, TWIZY 80대를 포함해 총 6,625대가 선적되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가 르노그룹과 중국 민영 자동차 그룹인 길리홀딩그룹의 친환경 차량 등 합작 모델을 국내에서 연구 개발 및 생산해 2024년부터 선보인다고 밝혔다.
스웨덴 전기차 브랜드 폴스타(Polestar)가 21일 부산 센텀시티에 '스페이스 부산(Space Busan)'을 오픈했다.
케이크(CAKE)는 지난 1월 5일부터 7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CES 2022에 참가했다.
쌍용자동차가 지난 4일 출시한 국내 픽업 트럭의 자존심 '뉴 렉스턴 스포츠&칸'이 출시 2주 만에 누적 계약 3천 대를 돌파하며 건재함을 과시했다.
비포워드가 20일, '2022 고객이 가장 추천하는 브랜드 대상'에서 중고차 수출 플랫폼 부문 대상을 받았다.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