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ngyo Tech] 프랑스가 주목한 판교 창업존… 글로벌 스타트업 네트워킹 성료

고정현 2021-11-2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프랑스 스타트업 7개사 판교 창업존 방문 기념사진 | 제공-경기도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신현삼이하 '경기혁신센터')19 프랑스 유망 스타트업 7개 사가 경기도 성남시 기업지원 허브에 위치한 판교 창업존에 방문했다고 밝혔다.

판교 창업존은 국내 유망 창업자들을 집중적으로 육성하기 위해 중소벤처기업부가 설립하고, 창업진흥원·경기혁신센터가 공동 운영하는 국내 최대의 창업 지원 공간이다.

이번 방문은 중소벤처기업부의 글로벌 스타트업 페스티벌 '컴업 2021'의 일환으로 한국에 초청된 프랑스 유망 스타트업이 한국의 창업 생태계를 직접 확인하고 글로벌 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진행됐다.

이날 알라그마(Alagma), 윈드(Wynd) 등 창업존을 방문한 프랑스 스타트업 7 사는 바이오, AI 등 다양한 분야에서 떠오르고 있는 스타트업 기업이다.

이들은 ▲3D 제작 보육실 ▲글로벌 테스트베드 ▲통·번역 지원센터 등 창업존 시설을 둘러봤으며, 창업존 입주기업 및 K-스타트업 그랜드챌린지 기업과의 네트워킹 시간을 통해 한국 기업과 협업할 수 있는 가능성을 확인했다. 창업존 기업은 스마트팜 LED 관제 솔루션 회사인 에이비씨랩스, 외국인 대상 주거 서비스 플랫폼 회사인 엔코위더스 등 6개 사가 참여했으며, K-스타트업 그랜드챌린지를 통해 한국에 진출한 프랑스, 중국 등 해외 유망 스타트업 8개 사도 함께 참여했다.

K-스타트업 그랜드챌린지 프로그램은 우수한 창업 아이템과 기술을 보유한 해외 창업자들을 현지에서 선발하여 국내 창업 활동 지원과 투자 기회를 제공하는 인바운드 글로벌 액셀러레이팅 지원사업이다.

신현삼 경기혁신센터장은 "경기혁신센터는 글로벌 최고 수준의 공공 액셀러레이터를 목표로 창업존 등 글로벌 협업 공간을 지속적으로 조성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판교 창업존은 '사람과 정보, 아이디어, 투자가 모이는 창업 허브'로써 사업고도화(투자․유치 지원․대기업 연계), 판로개척(글로벌 진출) 등 국내 최대 창업 지원 클러스터의 임무를 수행하고 있다.


출처: 판교테크노밸리 공식 뉴스룸

→ '아시아 혁신 허브 판교테크노밸리 2021' 뉴스 바로 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루플(대표 김용덕)은 지난 1월 5일부터 7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CES 2022에 참가해 스마트 슬립 솔루션을 선보였다.
AI 컴퓨팅 기술 분야의 선두주자인 엔비디아(CEO 젠슨 황)는 '금융 서비스의 AI 활용 현황'에 관한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28일 현대오토에버의 2021년 실적 발표에 따르면, 잠정 실적 공시 기준 지난해 매출액은 2조704억 원, 영업이익은 961억 원으로 집계됐다.
브이엔티지(대표 김태근)가 이엔지스틸(대표 박세진)의 '통합 전사적 자원관리 시스템(ERP) 구축 사업'을 수주했다고 28일 밝혔다.
오가노이드 전문 바이오텍 오가노이드사이언스는 한국생명공학연구원과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계약을 통해 오가노이드사이언스는 한국생명공학연구원이 개발한 ESC/iPSC 기반의 장 오가노이드 제조방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