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포뱅크, 2021 디지털 대전환 엑스포서 얼굴 인식 기술 융합 실종자 찾아주기 서비스 '위패스 앰버' 선보여

이재훈 2021-11-2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인포뱅크가 선보인 얼굴인식 기술 융합 실종자 찾아주기 서비스 위패스 앰버 │촬영-에이빙뉴스

인포뱅크㈜는 11월 25일(목)부터 28일(일)까지 4일간 고양 킨텍스(KINTEX) 제1전시장에서 진행하는 '2021 디지털 대전환 엑스포(DIGITAL TRANSFORMATION EXPO KOREA 2021)'에 참가했다.

이번 전시회에서 선보인 AI 융합 비즈니스 위패스 앰버는 얼굴인식 기술 융합 실종자 찾아주기 서비스이다.

얼굴인식 기술을 통해 치매노인, 장애인 등을 찾아주는 서비스로서 사전 등록으로 실종 신고 시 시민이 비슷한 얼굴을 보면 바로 신고할 수 있다. 안면인식으로 99% 이상의 인식률을 자랑하는 이 기술은 지자체와 공공 서비스에 활용되면 좋은 결과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된다.

인포뱅크 전시 모습 │촬영-에이빙뉴스

한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경기도, 고양시가 주최하고 정보통신산업진흥원,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 코트라, 킨텍스, 메쎄이상, MBC가 주관한 2021 디지털 대전환 엑스포는 AI, 5G 등 디지털 혁신 기술 전시 및 체험, 비즈니스 기회 제공, 관련 정보 교류 등 디지털 뉴딜 관련 혁신기술 체험형 종합 박람회다. 전시회 기간 동안 AI 업계의 담론을 나누고 산업 종사자 간 교류와 정보 공유를 할 수 있는 콘퍼런스 'Global AI Summit', AI 기업들의 수출 기회를 제공하는 '수출상담회', AI 혁신 우수기업 수여로 산업 활력을 제고하는 'DT 이노베이션 어워즈'가 개최된다.

→ 2021 디지털 대전환 엑스포 뉴스 특별 페이지 바로 가기


2021 디지털 대전환 엑스포 현장 스케치 | 촬영 및 편집-에이빙 뉴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IT 스타트업 스페이스뱅크(대표 이원희)가 한국경영기술지도사회의 현장실습 수진기업으로 참여하여 지난 4일까지 약 6주에 걸쳐 진행된 경영지도사 및 기술지도사 실무수습 컨설팅을 마쳤다.  
㈜아이디어콘서트(대표 전달용)는 지난 8일 열린 '2021 메타버스 허브&DCC 글로벌 데모데이'에 참가해 AI 기반 자동번역 기술 '툰트라'를 소개했다.
지난 8일, 경기도 판교 소재 메타버스허브에서 열린 '2021 메타버스 허브&DCC 글로벌 데모데이'가 성공리에 종료됐다.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신현삼)'는 오는 15일부터 사흘간 창업존에서 '2021 스타트업815 홈커밍 페스타'를 개최한다고 9일 밝혔다.
인공지능(AI) 기반 마테크 스타트업 빅인사이트(대표 홍승표)가 이커머스 마케팅 업무 자동화 솔루션 '빅인'으로 '제16회 대한민국 인터넷대상'서 기술혁신 부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을 받았다고 9일 밝혔다.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