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자동차산업협회-KAIST, 모빌리티 기술 발전 위해 손 잡는다... 서울모빌리티쇼 기간 중 본격 상호협력!

최예원 2021-11-2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26일(금) 킨텍스에서 진행된 한국자동차산업협회와 KAIST 협약식에서 정만기 한국자동차산업협회 회장(좌), 이광형 KAIST 총장(우)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 제공 - 서울모빌리티쇼조직위원회


- 26일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정만기 회장, 이광형 총장이 참석한 가운데 협약식 개최
- 양 기관, 서울모빌리티쇼 기간 중 KAIST 전시부스, 참가기업과 기술교류, 콘퍼런스 등 추진


한국자동차산업협회(KAMA, 회장 정만기 서울모빌리티쇼조직위원장)는 26일 오전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한국과학기술원(총장 이광형)과 미래 모빌리티 분야의 기술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열린 협약식은 정만기 한국자동차산업협회 회장, 이광형 한국과학기술원 총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광형 총장은 KAIST가 보유한 모빌리티 관련 첨단기술과 최고 수준의 연구인력, 인프라와 함께 모빌리티 분야 발전을 위한 산학협력의 필요성을 강조했으며, 정만기 회장은 2021 서울모빌리티쇼의 진행 계획과 주요 참가기업의 모빌리티 기술·제품을 소개하며, 두 기관의 상호협력을 통해 미래 모빌리티 기술 발전을 모색하는 방안을 제시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오는 12월 5일(일)까지 킨텍스에서 진행되는 '2021 서울모빌리티쇼(Seoul Mobility Show 2021)'에서 본격적인 상호협력 행보를 시작한다.

먼저 KAIST는 서울모빌리티쇼에 전시 부스를 운영한다. 부스에서는 자율주행 전기차 오픈 플랫폼, 자율주행과 플라잉카, 건물 벽면 등반 로봇 등 KAIST가 보유하고 있는 모빌리티 분야 신기술과 제품 등이 전시된다. 더불어 전시 기간 내내 KAIST 부스에서는 기술협력이 필요한 참가기업과 KAIST의 연구인력을 매칭하는 기술교류회가 진행된다. 매칭된 기업은 전시 기간 이후에도 지속적으로 KAIST와 기술협력이 가능하다.

또한 조직위와 KAIST는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TIPA)과 연계해 전시장 내 '스타트업 인큐베이팅존'을 운영한다. ▲갓차 ▲멀티플아이 ▲베스텔라랩 ▲브이유에스 ▲센스톤 ▲코코넛사일로 등 6개 모빌리티 분야 스타트업이 공동부스를 꾸리며, KAIST와의 교류를 추진한다.

이 외에도 양 기관은 12월 1일(수) '모빌리티 혁명의 미래기술(부제: Mobility Initiatives by KAIST)'라는 주제로 미래 모빌리티 관련 현황 및 트렌드를 공유하고 기술 개발 및 협력 방안을 제시하는 콘퍼런스도 진행한다.

정만기 회장은 "인간, 물류의 복합수송으로 대표되는 미래 모빌리티 시대에는 단순 이동을 넘어 전동화 플랫폼, 커넥티드 기술, 엔터테인먼트, MaaS 등 다양한 이종산업들이 새로운 가치를 창출할 수 있다"라며 "이번 협약을 통해 서울모빌리티쇼에 참가하는 기업들이 KAIST와의 산학협력을 통해 기술적 도약과 더불어 새로운 사업기회를 창출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전 세계 6개국 100여 개 기업 및 기관이 참여하는 2021 서울모빌리티쇼는 킨텍스 제2전시장 9·10홀에서 12월 5일(일)까지 진행된다.

→ 2021 서울모빌리티쇼 뉴스 특별 페이지 바로 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직영중고차 플랫폼 기업 K Car(케이카)가 장거리 이동이 많은 설 연휴를 맞아, 운전자들이 육안으로도 챙겨볼 수 있는 자동차 소모품 상태 점검법을 공개했다.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가 2023년형 XM3 예약 고객 선착순 3천 명을 대상으로 안전지원 콜 서비스 론칭 기념 인카페이먼트 캠페인을 28일부터 진행한다.
롯데렌탈의 카셰어링 브랜드 ㈜그린카(대표 김경봉)가 디지털 국가신분증 '모바일 운전면허증' 업계 최초 시범 운영 업체로 선정됐다.
영국 스포츠카 브랜드 애스턴마틴의 국내 공식 수입원 애스턴마틴 서울은 2022년 국내 판매 모델 라인업을 확정했다고 28일 밝혔다.
쉐보레(Chevrolet) '트레일블레이저'가 2021년 국내 완성차 수출 2위를 차지하며, GM의 한국 내 경영 정상화를 위한 핵심 모델로서의 가치를 다시 한번 입증했다.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