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국가혁신클러스터 입주기업 특집] 코본테크, 전기에너지의 안전 사용 위해 누전 분야 사업화 박차!

최예원 2021-11-2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사진 제공-코본테크

전기는 지구상에서 필수불가결한 에너지이며, 자동화공장, 거대한 산업설비, 편익성을 위해 다양하게 개발되는 가정용 전기기기 등 전기에너지의 사용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누전감지 모듈 전문 기업 코본테크는 2009년 설립 이래 이러한 전기에너지에 대한 안전한 사용을 위하여 누전 분야에 대해 집중적으로 연구개발, 사업화하고 있다. 전기에너지에 의해 발생할 수 있는 화재 및 감전사고로부터 사람의 생명과 재산의 손실을 보호하기 위한 누전감지센서를 제조하고 있다.

누전감지센서는 주로 누전차단기, 비데, 전기차 충전기에 사용되는데, 사용범위에 따라 다양한 형태의 모듈을 제조해, 사용자의 메인보드에 부착함으로써 사용자의 편익성과 효율성을 높인다.

사진 제공-코본테크

코본테크의 주력 제품 COB(누전감지모듈)는 가정용·산업용 기기의 누설전류를 감지, 화재 및 인체 감전사고를 방지하는 목적으로 사용되는 콘트롤러 기판의 핵심 부품이다. 기존 IC회로보다 경박 단소하고 가격 경쟁력이 월등하며, 특히 회로의 주요 부분만 COB화해 대량 생산하므로 핵심부품의 불량을 최소화할 수 있다. COB를 채용해 제품 생산 시 생산공정이 단순·간단화돼 양산성이 좋으므로 실수요자가 선호할 수 있는 부품이다.

코본테크 관계자는 "사람의 안전, 에너지 절감, 환경을 생각하며 더 민감한 누전센서를 설계 및 제조해 인류의 삶에 기여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에너지 절감을 위한 저소비전력 누전모듈, 환경을 생각한 한층 더 집적화된 누전모듈은 코본테크가 고객에게 드리는 또 하나의 가치다."라고 전했다.


한편, 충북테크노파크는 지난해부터 지역 대표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충북국가혁신클러스터TF를 마련하여 중점 추진하고 있다. '지능형 첨단부품산업' 중심으로 충북도의 국가혁신클러스터를 구축, 글로벌 경쟁력 제고 및 지역산업의 신 성장거점을 마련하는 것이 주요 내용이다.

→ 충북 국가혁신클러스터 입주기업 특집 뉴스 특별 페이지 바로 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산업 기사

굴착기 전문업체 볼보그룹코리아가 지난 1월 1일 자로 볼보건설기계 국내 인사 부문 총괄 송인선 신임 부사장을 선임했다고 밝혔다.
세탁전문점 탑크리닝업은 지난 20일부터 22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제64회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2022'에 참가, 예비 창업자들을 위한 창업 컨설팅을 성황리에 마쳤다고 24일 밝혔다.
포장산업 전문 전시회 '제23회 국제포장기자재전(KOREA PACK 2022)'이 오는 6월 14일(화)부터 17일(금)까지 총 4일간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개최한다.
라이프 케어 솔루션 브랜드 '아에르(Aer)'를 운영하는 ㈜씨앤투스성진(대표이사 하춘욱)은 지난 2020년 결산 기준 매출 1,000억 원을 돌파해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하는 '2021 벤처천억기업'에 선정되었다고 밝
스트라드비젼(대표 김준환)은 미국 자동차 산업의 심장부인 미시간(Michigan) 디트로이트(Detroit) 인근에 자사의 북미 헤드쿼터(HQ)를 신설, 현지 사업 확장을 본격화한다고 20일 밝혔다.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