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시스, '2021서울모빌리티쇼'서 1회 충전 시 400km 이상 주행 가능한 'GV70 전동화 모델' 공개!

최상운 2021-11-3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제네시스 GV70 전동화 모델 | 촬영-에이빙뉴스

제네시스가 지난 25일 일산 킨텍스서 열린 '2021서울모빌리티쇼'서 'GV70 전동화 모델'을 공개했다.

GV70 전동화 모델은 내연기관 GV70의 파생 모델로 기존 모델의 실내 거주성을 유지하는 동시에 전기차의 뛰어난 동력성능과 각종 신기술이 적용돼 높은 상품 경쟁력을 갖췄다.

제네시스 GV70 전동화 모델은 77.4kWh 배터리를 탑재했다. 1회 충전 시 주행가능거리는 400km이상이며, 350kW 급 초급속 충전 시 18분 만에 배터리 용량의 10%에서 80%까지 충전이 가능하다.

GV70 전동화 모델은 AWD(사륜 구동) 단일 모델로 운영된다. 최대 출력 160kW, 최대 토크 350Nm의 힘을 발휘하는 모터를 전륜과 후륜에 각각 적용해 합산 최대 출력 360kW(부스트 모드시), 합산 최대 토크 700Nm의 동력성능을 발휘한다.

특히, GV70 전동화 모델은 보다 역동적인 럭셔리 전기차 경험을 할 수 있도록 순간적으로 최대 출력을 증대시키는 부스트 모드가 적용돼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4.5초만에 도달한다. (스포츠 모드 기준, 당사 연구소 측정 결과)

제네시스 GV70 전동화 모델 | 촬영-에이빙뉴스

아울러 모터와 구동축을 주행상황에 따라 분리하거나 연결할 수 있는 디스커넥터 구동 시스템(DAS, Disconnector Actuator System)을 탑재해 2WD와 AWD 구동 방식을 자유롭게 전환함으로써 동력손실을 최소화하고 효율적인 주행이 가능하다. 복합전비는 19인치 타이어 기준 4.6km/kWh다. (당사 연구소 측정 기준, 차량 출시 전 국가별로 인증 후 추후 공지 예정)

SUV 모델인만큼, GV70 전동화 모델은 브랜드 최초로 e-터레인모드도 탑재해 다양한 환경에서 안정적으로 주행을 할 수 있다.

제네시스는 GV70 전동화 모델에 다양한 충전 인프라를 이용할 수 있는 400V/800V 멀티 급속 충전시스템을 적용했다.

멀티 급속 충전시스템은 차량의 구동용 모터와 인버터를 활용, 일반 충전기에서 공급되는 400V 전압을 차량 시스템에 최적화된 800V로 승압해 안정적인 충전을 가능하게 해준다.

이를 통해 고객은 별도의 컨버터 없이 800V의 초고속 충전 인프라를 이용할 수 있음은 물론 400V의 충전기도 사용할 수 있다.

제네시스 GV70 전동화 모델 | 촬영-에이빙뉴스

아울러 GV70 전동화 모델에는 차량 외부로 일반 전원(220V)을 공급할 수 있는 V2L(Vehicle to Load) 기능이 적용돼 고객들에게 새로운 전기차 사용 경험을 제공한다.

V2L은 일반 가정에서 사용하는 것보다 높은 3.6kW의 소비전력을 제공, 다양한 외부환경에서 전자기기를 제약 없이 사용할 수 있게 해준다.

GV70 전동화 모델은 이와 같은 상품성에 더해 GV70의 역동적인 외관과 여백의 미를 강조한 여유롭고 균형 잡힌 실내를 계승하면서 전동화 SUV 모델만의 차별화된 요소를 더했다.

전면부 그릴은 공기역학적 효율을 고려한 전기차 전용 지-매트릭스 패턴으로 제네시스 고유의 전기차 이미지를 구현했다. 그릴 상단에 위치한 충전구는 닫았을 때 충전구의 경계가 드러나지 않아 그릴의 일부처럼 보인다. 충전구 안쪽에는 '두 줄'의 크롬 장식을 적용해 전체적인 디자인 통일성을 부여했다.

제네시스 GV70 전동화 모델 | 촬영-에이빙뉴스

측면부는 전동화 모델 전용 19인치와 신규 20인치 전용 휠을 적용했으며 후면부는 배기구를 없애고 넓고 간결한 수평 형태의 범퍼를 배치했다.

제네시스는 이번 GV70 전동화 모델 공개 행사에 '아타카마 코퍼 매트' 외장 컬러가 적용된 차량을 선보였으며, 내장 색상은 '글레이셔 화이트' 컬러가 새롭게 추가됐다.

한편, 서울모빌리티쇼는 세계자동차산업연합회(OICA)가 공인한 국내 유일의 국제 모터쇼로, 1995년 첫 회를 시작으로 격년 단위로 매 홀수 해에 개최된다. 서울모빌리티쇼조직위원회가 주최하며 산업통상자원부와 국토교통부, 환경부, 고양시, KOTRA가 후원한다. 관람 시간은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 주말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며, 입장권은 카카오 쇼핑하기를 통해 구매할 수 있다.

→ 2021 서울모빌리티쇼 뉴스 특별 페이지 바로 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가 르노그룹과 중국 민영 자동차 그룹인 길리홀딩그룹의 친환경 차량 등 합작 모델을 국내에서 연구 개발 및 생산해 2024년부터 선보인다고 밝혔다.
스웨덴 전기차 브랜드 폴스타(Polestar)가 21일 부산 센텀시티에 '스페이스 부산(Space Busan)'을 오픈했다.
케이크(CAKE)는 지난 1월 5일부터 7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CES 2022에 참가했다.
쌍용자동차가 지난 4일 출시한 국내 픽업 트럭의 자존심 '뉴 렉스턴 스포츠&칸'이 출시 2주 만에 누적 계약 3천 대를 돌파하며 건재함을 과시했다.
비포워드가 20일, '2022 고객이 가장 추천하는 브랜드 대상'에서 중고차 수출 플랫폼 부문 대상을 받았다.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