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비, '자동차보험 인슈어테크 솔루션'으로 서울모빌리티어워드 우수상 수상

최상운 2021-12-0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이은수 카비 대표이사(우측)가 2021 서울모빌리티쇼 서울모빌리티어워드에서 스마트 모빌리티 분야 우수상을 수상하는 모습 │사진 제공 - 카비

디지털 인슈어테크 솔루션 스타트업 카비(CARVI)의 자동차보험 인슈어테크 솔루션 기술이 지난 1일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2021 서울모빌리티쇼 서울모빌리티어워드 본선심사에서 스마트 모빌리티(Smart Mobility) 부문 우수상을 받았다.

카비는 이날 본선심사에서 인공지능(AI)에 기반한 자동차보험 인슈어테크 솔루션 기술을 선보였다.

카비 솔루션은 우선 자체 개발한 AI 기반 영상인식 엔진을 통해 운전자 주행정보와 차량 주변 지형지물 등 도로 상황을 수집한다. 수집한 정보는 딥데이터 분석 시스템인 'Wow! Algorithm(와우! 알고리즘)'에 투입돼 운전자의 안전운전 점수를 산출하는 동시에 미래 사고 가능성을 면밀히 예측해준다.

손해보험사는 이 같은 솔루션을 활용해 성별이나 나이, 단순 무사고 기간 같은 1차원적인 정보가 아니라 운전자 운전습관(Behavior-Based)에 기반한 정확한 데이터를 통해 합리적인 자동차 보험료를 산정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사고 위험이 높은 운전자들을 미리 가려내 보험 가입 여부를 결정함으로써 손해율을 대폭 개선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현재 해외에서는 미국 전기차 제조업체 테슬라가 텍사스 지역에서 자사 고객을 대상으로 이 같은 개념의 보험 상품 판매를 시작했다.

이은수 카비 대표이사는 "카비 솔루션은 미래 교통사고를 예측해 보험사 손해율을 획기적으로 낮춰주고 운전자 보험료를 합리적으로 산정할 수 있게 하는 자동차보험 생태계를 혁신하는 기술"이라며 "빠른 시간 안에 많은 일반 운전자분들이 카비 솔루션을 경험할 수 있도록 관련 애플리케이션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모빌리티어워드는 기존 서울모터쇼가 올해부터 서울모빌리티쇼로 새 단장하면서 혁신적인 모빌리티 기술을 가진 기업들을 발굴하고 독려하는 차원에서 처음 도입됐다.

스타트업과 중소·중견기업, 대기업을 대상으로 ▲친환경 모빌리티(Eco Mobility) ▲새로운 모빌리티(New Mobility) ▲스마트 모빌리티(Smart Mobility) ▲서비스로서의 모빌리티(MaaS, Mobility as a Service) 등 4개 분야에서 대상과 최우수상, 우수상의 시상이 진행됐다.

→ 2021 서울모빌리티쇼 뉴스 특별 페이지 바로 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디피코는 초소형 전기 화물차 '포트로'의 하반기 유럽 수출을 앞두고, 사전 현지 프로모션 목적으로 그리스에 차량 2대를 선적했다고 27일 밝혔다.
기아가 글로벌 지속가능경영 평가기관 '탄소정보공개(Carbon Disclosure Project, 이하 CDP)'로부터 국내 기업 중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지프(Jeep®)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이하 PHEV) SUV인 '지프 랭글러 4xe(Jeep Wrangler 4xe)'가 국내 유명 광고제에서 다수의 상을 받는 쾌거를 거뒀다.
볼보자동차코리아(대표 이윤모)가 7개 공식 딜러사 대상 '2021 볼보자동차코리아 딜러 어워드(2021 VOLVO CAR KOREA DEALER AWARD)'를 진행했다고 27일 밝혔다.
쌍용자동차는 사우디아라비아의 SNAM(Saudi National Automobiles Manufacturing Co.)사와 '뉴 렉스턴 스포츠&칸'과 '올 뉴 렉스턴'의 현지 생산을 위한 부품 공급 계약(PS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