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2021 한국기업지배구조원 우수기업' 시상식서 ESG 우수기업상 수상

최상운 2021-12-0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기아 경영전략실장 신동수 상무(오른쪽)가 한국기업지배구조원 심인숙 원장(왼쪽)으로부터 ESG 우수기업상을 수상하는 모습 │사진 제공 - 기아


- ESG 평가에서 자동차 및 부품 업계 최고 등급 통합 'A+(매우 우수)' 획득
- 환경경영 추진·정보공개 강화·협력사 상생 등 지속가능경영 노력 인정받아
- 지속가능경영위원회 설치, ESG 스페셜 리포트 발간 등 ESG 경영 가속화


기아가 3일, 한국기업지배구조원 주최로 한국거래소에서 열린 '2021년 한국기업지배구조원 우수기업' 시상식에서 ESG 우수기업상을 수상했다.

한국기업지배구조원은 기업의 지배구조를 개선하고 지속가능경영을 강화하기 위해 2002년 설립된 한국거래소 산하 비영리 단체이자 국내에서 가장 공신력 있는 ESG 평가 기관이다. 2003년 기업지배구조 평가를 시작으로 2011년부터는 사회책임과 환경경영이 포함된 ESG 평가를 통해 매년 지배구조 우수기업과 ESG 우수기업을 선정하고 있다.

올해는 기아를 포함해 총 7개 기업이 ESG 우수기업에 선정됐으며, 기아는 자동차 및 부품 업계 최고 등급인 통합 'A+(매우 우수)'를 획득했다.

이번 기아 수상은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환경경영 추진 ▲기업 정보공개 강화를 통한 투명성 제고 ▲협력사 상생을 통한 사회적 가치 실현 등 지속가능한 사회를 만드는 데 앞장선 노력을 인정받은 결과로 풀이된다.

기아는 올해 3월 이사회 산하 투명경영위원회를 확대 개편해 ESG 정책과 활동을 심의 의결하는 이사회 산하 지속가능경영위원회를 설치하는 등 의사 결정 체제를 강화했다.

또한 ESG경영성과를 다양한 이해관계자에게 투명하게 알리기 위해 지속가능보고서를 매년 발행하고 있으며, 올해 상반기에는 기후변화 관련 재무 정보(TCFD, Task Force on Climate-related Financial Disclosures)를 담은 ESG 스페셜 리포트를 발행해 적극 소통하고 있다.

기아 경영전략실장 신동수 상무(오른쪽)가 직원들과 함께 기념촬영하는 모습 │사진 제공 - 기아

지난 8월에는 EV6가 국내 자동차 업계 최초로 비영리 전문기관인 영국 '카본 트러스트(The Carbon Trust)'사의 제품 탄소발자국(Product Carbon Footprint) 인증을 획득했다.

특히 이달 초 지속가능경영 유공 정부포상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하고, 글로벌스탠더드 경영대상 4년 연속 대상을 수상하며 대외적으로 ESG 경영성과를 인정받고 있다.

기아 관계자는 "올해 한국기업지배구조원 ESG 우수기업으로 선정될 수 있었던 것은 기아 전 가치사슬에서의 ESG 개선 노력을 인정받은 것"이라며, "앞으로도 기후 위기에 적극 대응하는 탄소중립 전략을 추진하며 미래세대와 지구환경에 기여하는 지속가능경영을 실천하는 기업이 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기아는 지난 11월 '2045년 탄소중립'을 선언하고 지속가능한 모빌리티(Sustainable Mobility), 지속가능한 지구(Sustainable Planet), 지속가능한 에너지(Sustainable Energy)를 지향점으로 삼아 탄소배출 감축 및 상쇄에 나서기로 했다.

2021서울모빌리티쇼에서는 태양광 발전을 통한 에너지 생산 계획, 배터리 재정비(refurbish) 서비스, 재활용 플라스틱 적용 목표 등 지속가능한 자원 순환을 위한 구체적인 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스웨덴 프리미엄 전기차 브랜드 폴스타(Polestar)는 18일 서울웨이브아트센터에서 '폴스타 2'를 출시하고,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예약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불스원이 중고차 출장 검수 서비스 기업 카바조(대표 유태량)를 통해 중고차 검수를 진행한 운전자 대상으로 '불스원샷 70000'을 무료 증정한다고 18일 밝혔다.
플러그링크(대표 강인철)가 전기차 충전 모바일 앱을 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캐나다 전기자동차 스타트업 일렉트라 메카니카가 지난 1월 5일부터 7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22에 참가해 3륜 전기차 '솔로(SOLO)'를 선보였다.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Automobili Lamborghini)가 2021년 8,405대를 전 세계 고객에게 인도하며 전년 대비(2020년 7,430대) 13% 증가율을 달성, 역대 최고 기록을 세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