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안드로이드 전용 디지털 키 서비스 개시... 스마트폰으로 간편하게 시동 켜기 등 사용!

최상운 2021-12-0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BMW가 안드로이드 전용 디지털 키 서비스를 개시한다. │ 사진 제공-BMW

BMW가 안드로이드 기반의 스마트폰 소지 고객을 위한 BMW 디지털 키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9일 밝혔다.

BMW 디지털 키는 각종 키를 소지하지 않고도 스마트폰으로 간편하게 도어락 잠금/해제, 시동 켜기 등을 사용할 수 있는 기능이다. 여기에 eSE(embedded Secure Element)를 활용한 CCC(Car Connectivity Consortium)의 표준화된 솔루션을 적용함으로써, 업계 최고 수준의 보안성을 제공하고, 이를 통해 사용자의 민감한 정보와 암호화된 키를 보호한다.

안드로이드 전용 BMW 디지털 키는 My BMW 앱 다운로드 후 실행하면 삼성전자 전용 보안 애플리케이션인 '삼성 패스'에 자동으로 저장되며, 컴포트 액세스 옵션이 내장된 BMW 차량에 한해 사용 가능하다. 서비스를 지원하는 스마트폰 모델은 안드로이드 운영체제(OS) 12 이상을 탑재한 갤럭시 S21, 21+, 그리고 21울트라 등 총 3종이다.

BMW는 앞서 애플과 협력해 아이폰 운영체제(iOS) 전용 디지털 키 서비스를 선보였으며, 국내에서는 지난해부터 서비스를 제공해왔다. 이번 구글 및 삼성과의 협업으로 개발한 안드로이드 전용 디지털 키를 통해 BMW는 두 개의 스마트폰 운영 체제에 디지털 키 서비스를 제공하는 유일한 브랜드로 거듭났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한국지엠의 글로벌 브랜드 쉐보레(Chevrolet)가 디자인과 편의 사양을 업그레이드하고 최상위 트림 '하이컨트리(High Country)'를 제품 라인업에 새롭게 추가한 신형 쉐보레 트래버스(Traverse)의 사
현대자동차그룹은 싱가포르 주롱도시공사(Jurong Town Corporation)와 '미래 교통수요 분석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기아㈜가 26일 서울 양재동 기아 본사에서 컨퍼런스콜로 기업설명회(IR)를 열고 2021년 4분기 경영실적을 공개했다.
현대자동차는 건국대학교와 지속적이고 안정적인 반려견 헌혈 문화 정착을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공식 딜러 더클래스 효성이 메르세데스-벤츠 안양 평촌 전시장을 리뉴얼 오픈했다고 26일 밝혔다.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