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텔, 그래픽 강화한 새로운 코어 프로세서 공개

정지훈 2010-09-1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SEOUL, Korea (AVING) -- <Visual News> 인텔(www.intel.com)은 13일부터 15일까지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리는 인텔개발자회의(IDF: Intel Developers Forum)에서 2011년에 선보일 2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 제품군의 주요 특징들을 소개했다.

인텔에 따르면, 기존 기능은 향상되고 새 기능이 추가된 이번 제품군에서는 프로세서의 성능과 배터리 수명을 높이고 비주얼 관련 기능을 프로세서에 바로 내장시켰다.

새로운 프로세서 제품군에는 바로 새로운 '링(ring)' 아키텍처가 적용되는데, 이는 내장된 프로세서 그래픽 엔진에서 캐시나 메모리 장치와 같은 자원을 프로세서 코어와 공유해 디바이스의 컴퓨팅 및 그래픽 성능을 높이는 동시에 에너지 효율성을 유지할 수 있다.

이는 AMD가 최근 발표한 CPU+GPU 개념의 '퓨전 APU' 처럼 그래픽 성능을 강화한 것으로, 추후 개발되는 프로세서의 방향에도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된다.

인텔 모빌리티 그룹 수석 부사장 겸 총괄 책임자인 데이비드 펄뮤터는 "소비자와 기업들의 컴퓨터 사용은 폭발적인 속도로 진화하고 있으며, 이는 훨씬 더 강력한 성능과 시각적으로 뛰어난 컴퓨터를 필요로 한다"라며, "향후 출시 예정인 인텔의 2세대 코어 프로세서 제품군은 컴퓨팅 성능과 역량에 있어 그 이전의 어떤 세대에서보다도 커다란 도약을 이뤘다. 이러한 기능은 인텔 기반 노트북에서도 구현될 뿐 아니라 서버 데이터 센터와 임베디드 컴퓨팅 제품 포트폴리오에 이르기까지 전반적으로 이를 적용할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2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 제품군이 장착된 노트북과 PC는 내년 초부터 출시될 예정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