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스타일 풋볼, 대규모 업데이트 실시

석주원 2010-12-2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SEOUL, Korea (AVING) -- <Visual News> JCE(대표 송인수, www.jceworld.com)는 자사의 온라인 축구게임 '프리스타일 풋볼'이 2차 포지션, 집중훈련, 지역연고제 등의 새로운 콘텐츠를 선보이며, 첫 번째 대규모 업데이트인 '프로리그'를 선보인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업데이트에서 가장 크게 달라지는 부분은 30레벨 달성 시 '프로리그'로 승격을 함과 동시에 사용자들이 포지션에 맞는 전직을 하게 되는 것이다. 공격수, 미드필더, 수비수에서 각 포지션당 3개의 2차 포지션으로 나눠지며, 세분화되고 특화된 능력치를 갖게 된다.

여기에 세분화된 포지션마다 각각 3개의 '프로리그' 전용 스킬이 함께 업데이트 돼, 30레벨 달성 이후 새로운 콘텐츠를 기다려온 사용자들에게 반가운 소식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캐릭터의 능력치 중 필요 없는 능력치를 낮추는 만큼 원하는 능력치를 상승시키는 '집중훈련'을 통해서는 다른 사용자와는 차별적인 나만의 캐릭터를 육성해 새로운 전략과 전술 등을 만들 수 있다.

또한, FA(지역연고제)를 도입해 커뮤니티를 확대하고, FA 내에서 클럽을 만들면 당첨된 클럽원 전원에게 5,000포인트를 지급하는 'FA와 클럽으로 대동단결' 이벤트와 전직 포지션에 대한 UCC를 찍어 이벤트 게시판에 응모하면 추첨을 통해 백화점 상품권 등 다양한 경품을 지급하는 '나만의 포지션을 완성하라' 이벤트 등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장지웅 JCE 사업본부장은 "'프리스타일 풋볼'의 첫 번째 대규모 업데이트는 지금 현재 유저들이 가장 요구하는 것들에 초점을 맞춰 준비를 했다. '프로리그' 개막으로 인해 매칭, 콘텐츠 등에 대한 유저들의 갈증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지금까지의 '프리스타일 풋볼'은 게임을 단순히 즐기는 것에 그쳤다면, '프로리그'를 시작으로 개성 넘치는 캐릭터를 바탕으로 한 진정한 실력의 경쟁, FA를 통한 커뮤니티 확대 등 진짜 '프리스타일 풋볼'을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한편, '프리스타일 풋볼'은 인기 방송프로그램 '무한도전'의 멤버인 유재석, 노홍철, 정형돈의 캐릭터를 선보인데 이어 22일 박명수 캐릭터를 업데이트해 또 하나의 즐거움을 선하고 있다. 이와 함께 무한도전 관련 선물을 제공하는 크리스마스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