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벽지, 고급실크벽지 '2011 게르마늄' 신제품 출시

홍혜은 2011-01-1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SEOUL, Korea (AVING) -- <Visual News> 신한벽지(www.shinhanwall.co.kr)가 차별화된 구성과 디자인, 산소를 만들어주는 게르마늄 기능성이 더욱 강화된 고급실크 컬렉션 '2011 New Germanium'을 출시했다

◆ 2011 New Germanium

신한벽지는 2011 게르마늄 신제품에서 인체에 유익한 게르마늄의 기능성을 더욱 강화했다. 게르마늄이 다량 함유된 게르마늄 벽지는 게르마늄 성분 스스로 산소를 발생시켜 집안에 부족해지기 쉬운 산소를 충분히 공급해준다.

게르마늄이 발생시키는 산소의 살균, 세정 작용은 집안의 나쁜 냄새 및 세균, 바이러스 등을 제거하고 새집 증후군을 유발시키는 포름알데히드, VOCs 등 유기화합물의 발생을 억제시켜 쾌적한 환경을 조성하도록 해 준다.

뿐만 아니라 게르마늄에서 발생되는 '원적외선'과 '음이온'은 신진대사를 촉진시키고 세포 기능 활성화를 통한 피로회복 효과 제공, 쾌적한 실내를 유지시켜주는 고 기능성 건강벽지다.

이번 2011 New 게르마늄은 샘플북에도 차별성 줘 주목받고 있다. 업계 최초로 Germanium Luxe1, Luxe2의 분권 형태로 출시돼 기존의 샘플북보다 더욱 다양해진 디자인과 네추럴, 모던, 클래식, 로맨틱 4가지 독특한 테마, 콘셉트로 창조적이면서도 차별화된 매력을 발산했다는 평가다.

◇양귀비(9621-1)

마블링된 대리석 느낌의 배경과 모던한 스퀘어, 그리고 양귀비 꽃이 조화롭게 디자인된 패턴이다. 자연미를 통한 심플함과 럭셔리함의 재구성을 보여준다.

◇비엔날레(9609-1)

한지를 손으로 찢은 듯한 표현 기법으로 한 폭의 그림이 완성됐다. 한국적인 오방색과 단순화된 오브제, 여백의 미 등이 모여 오리엔탈적인 미학을 담고 있다.

◇딜라이트(9217-3)

자연스러운 스크래치의 엠보싱과 샤이니한 펄감이 잘 어우러진 오묘하면서도 고급스러운 베이스 위에, 컬러와 펄감이 믹스된 투톤 컬러의 넝쿨들이 리듬감 있게 타고 올라가는 디자인이다.

◇르누와르(9215-2)

다마스크 안의 엠보싱과 펄감이 믹스된 플로랄 패턴이 기존 다마스크와는 차별화된 우아함과 클래식함을 느끼게 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