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데이비슨 코리아, '2011 인천 펜타포트 락페스티벌' 참가

최상운 2011-08-0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할리데이비슨 코리아(대표 이계웅, www.harley-korea.com)는 다가오는 8월 5일(금)부터 2박 3일간 인천서구 드림파크에서 진행되는 '2011 인천 펜타포트 락페스티벌'에 '할리데이비슨 라운지'를 개설한다고 4일 밝혔다.

할리데이비슨 코리아는 자유와 개성을 추구하는 젊은 층에서 새로운 문화 트렌드로 꼽히는 '락페스티벌'를 공식 후원함으로써 페스티벌 참가자에게는 다양한 할리데이비슨 문화 체험 기회를, 할리데이비슨 라이더에게는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행사 기간 동안 할리데이비슨 미국 본사가 누구나 할리데이비슨 모터사이클을 체험할 수 있도록 개발한 '할리데이비슨 점프스타트(JumpStart)'를 국내 최초 공개하고, 할리데이비슨 라운지를 방문하는 모든 이들에게 색다른 경험을 선사할 예정이다.

할리데이비슨 점프스타트는 모터사이클 앞∙뒷바퀴를 고정해 시동을 걸어도 차체가 움직이지 않아 모터사이클 면허가 없거나 초보 라이더도 할리데이비슨 고유의 진동감과 사운드를 안전하고 생생하게 체험할 수 있는 장치다.

할리데이비슨 모터사이클로 페스티벌 현장을 방문할 경우 1일 입장권(88,000 상당)을 30% 할인된 가격으로 제공받을 수 있으며, 할리데이비슨 로고 '바 & 쉴드(Bar & Shield)'와 화려한 그래픽이 들어간 할리데이비슨 정품 티셔츠를 특별할인가에 구입할 수 있다.

할리데이비슨 코리아 마케팅팀 안정현 차장은 "할리데이비슨을 통해 현장을 찾은 참가자들이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이라며 "향후에도 문화 트렌드로 떠오르고 있는 다양한 이벤트에 참가함으로써 국내 할리데이비슨 문화 저변 확대에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